::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단체상경


글쓴이: k

등록일: 2012-03-17 00:25
조회수: 993
 
확대간부들이 gmk에가지 못했다
내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잘된일이라 생각한다
왜냐면 사측의 집요함에 생각하면 확대간부들에게만
탄압이 예상되기 때문에....
그러면 또 본질은 사라지고 간부들 징계를 씨부릴 경영진들이니까

오늘 지회장께서 대의원회의에서 전조합원들이 상경하는걸로
결정을 밨다니까 그것이 맞다고 보는 한사람이 이다
누구에게만 책임을 지울일이 아니다

전조합원이 상경하는날 모두 같이 갑시다
이것이 내가 살길이요 모두가 사는 길임니다

기업은 사회적인 책임을 공유한다고 합니다
우리회사는 어떤지요... 양질의 고용을 할수있는데도
안할려고 노력함니다....   세상을 이롭게 한다 ...참으로   서글프네요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k
  단체상경 2012-03-17 993
3018
 kkkk
  방산과 민수는 따로국밥..... 2012-09-04 1218
3017
 kkk단
  어이 상실.....헛 웃음만...... 2012-01-12 1122
3016
 교선부장
  51호≫ 부당징계 즉각 철회하라(중공업 소식... 2013-10-10 972
3015
 kkk단
  오늘은...... 2010-08-20 1357
3014
 동우비정규직분회
  <삼성동우>12월 30일, 평택시와 ... 2008-12-29 1112
3013
 동우비정규직분회
  <삼성동우>해고간부들의 컨테이너 농... 2009-01-13 1067
3012
 노동자
  . 1 2006-12-05 1709
3011
 김정수
  .......... 2006-04-17 1650
3010
 교선부장
  49호≫ 최고 오너 지시 거부한 대표이사와 차... 2013-09-26 994
3009
 소식통
  4일 01시 30분 파업 돌입 2006-09-04 1346
3008
 교선부장
  50호≫ 대표이사와 최종성을 중징계하라(중공... 2013-10-04 1107
3007
 교선부장
  52호≫고등동물이 할 행동인가?(중공업 소식지... 2013-10-15 1233
3006
 교선부장
  54호≫ 잔업,특근 거부 단결력으로 분쇄하자!... 2013-10-25 1519
3005
 교선부장
  55호≫사랑하는 S&T사원여러분께 드리는 글!... 2013-10-29 1284
3004
 교선부장
  12월 1일 노동탄압 및 '... 2016-12-05 592
3003
 후복부장
  S&T기전에서 온 편지 2009-07-23 1650
3002
 조용만
  S&T모티브 집행부는 자꾸 우리를 이용해 먹으... 2015-01-24 1110
3001
 교선부장
  S&T중공업지회> 합의서 위반, 특별근로감독... 2013-09-17 1289
3000
 노건투
  [노동자세상 101호] 어린이집 아동폭력, 보... 2015-01-29 496
2999
 노건투
  [노동자세상 82호] 세월호 참사, 돈에 눈 먼 ... 2014-05-07 547
2998
 노건투
  [노동자세상 84호] 박근혜의 눈물쇼에 맞서, ... 2014-06-12 620
2997
 노건투
  [노동자세상 86호] 계급적, 정치적 투쟁으로... 2014-07-03 496
2996
 노건투
  [노동자세상 87호] 제2의 세월호 대참사 막... 2014-07-15 511
2995
 노건투
  [노동자세상78호] 노동자를 희생시켜 자본가... 2014-03-14 762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