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부산시는 매표소해고노동자들의 고용문제를 책임져야만 합니다.


글쓴이: 부지매

등록일: 2006-03-03 21:38
조회수: 1021 / 추천수: 3
 
부산시는 매표소해고노동자들의 고용문제를 책임져야만 합니다.
(2006. 3. 3.)


(▷ 허남식시장 선대본사무실앞에서 대책위 집중집회 중입니다.  서면로타리에서 하다보니 많은 관심을 집중시킬 수가 있었습니다.)


부산지하철은 경영혁신이라는 미명하에 지난 2002년 매표업무를 민간에 위탁하였습니다.  당시 여러 시민단체와 노동조합은 매표업무를 민간위탁으로 전환하는 것은 비용의 절감이나 경영혁신이 아니라 시민의 불편을 강요하고 지하철 비정규직노동자를 양산하는 것이라 지적하고 도입을 반대하였습니다.

그러나 부산지하철은 시민사회의 수많은 반대에도 불구하고 매표업무의 민간위탁(비정규직화) 제도를 도입했습니다.  민간위탁제도 도입 후 매표소 비정규직노동자들은 저임금과 비인간적 노동조건에 시달려야만 했습니다.


(▷ 부산역광장에서 민주노총 3500 대오가 결집한 가운데 비정규직 보호법안 강행처리 반대집회를 열고 있습니다.)

http://pds25.cafe.daum.net/download.php?grpid=wY5w&fldid=4dXY&dataid=206&fileid=7®dt=20060303010015&disk=21&grpcode=Busansubway&dncnt=N&.JPG">
(▷ 부산역 농성장 단상에서 결의문을 낭독하고 있는 부지매 동지의 모습입니다.)


2005년 9월 10일 매표소의 전면폐쇄와 더불어 매표소 노동자들을 일방적으로 해고하였습니다.  지역의 청년실업해소에 일조하겠다던 부산지하철이 실제로는 지역의 청년들을 저임금과 비인간적 대우를 하며 부려먹다가 이제는 필요 없다고 용도폐기를 하였던 것입니다.

더구나 3호선이 개통되면서도 추가인원 채용 없이 인력부족으로 많은 문제가 발생되고 있는 1,2호선의 노동자들을 재배치하여 운행을 하고 있으며, 이러한 내용에 대해서 지하철노동조합을 비롯한 지역의 많은 시민사회단체에서는 심각한 문제제기를 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부산지하철 경영진이 현재 진행하고 있는 구조조정은 시민안전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오로지 수익의 측면에만 맞춰져 있습니다.  게다가 수익을 내겠다는 방식도 사람을 줄이고 요금을 올리는 것뿐입니다.  부산지하철에서는 그동안 수없이 터져 나왔던 비리와 때만 되면 어김없이 지적되었던 방만한 경영에 대한 진실한 언급은 하나도 없습니다.  자신들의 책임을 오로지 구조조정을 통해 면책하고자 하는 교묘한 술수뿐이었습니다.  이렇게 진행되는 지하철 구조조정은 즉각 중단되어야 하며, 부산시로 이관된 이상 부산시민들이 참가하는 투명한 지하철경영방침을 마련해야 할 것입니다.

현재의 구조조정은 매표소노동자들의 생존권을 무참하고 유린하고 시민들의 안전일랑 조금도 고려됨이 없는 잘못된 경영방침입니다.


(▷ 남포동까지 시가행진 중에도 부지매의 결의 찬 투쟁은 계속 되었습니다.)


지하철매표업무 해고노동자들의 고용은 부산시에서 책임지고 보장해야만 합니다.
지하철매표소 폐쇄로 인해 노동자들의 생존권은 박탈당했으며 승객불편은 극대화 되었고 시민안전은 심각한 위협을 받고 있습니다.




부/산지역 일반노조 지/하철 비정규직 매/표소 해고노동자 현장위원회 (부지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744
 철도사랑
 철도는 싸우고 있다 2006-02-26 1145
2743
 고용안정
 WIN123에 대하여 2006-02-26 1344
2742
 조하번
 i 2006-02-27 1424
2741
 봉쇄
    제발! 제발! 간절히~ 1 2006-02-27 1548
2740
 부지매
 해고노동자의 일기 “봄은 반드시 온다.” 2006-02-27 1183
2739
 대들보
 이제 근 시안적으로 세상을 바라보지 말자. 2006-02-27 1471
2738
 고추밭주인
 내가 땀 좀 흘리더라도... 2006-02-28 1424
2737
 부지매
 책임 회피에만 급급한 부산시와 부산교통공사 2006-03-01 1134
2736
 매각
 매각 2006-03-02 1130
2735
 백의종군
 S&T 기업주궁금합니다. 4 2006-03-02 1372
2734
 나그네
 또 지웠네요,,, 2006-03-02 1401
2733
 까발라
 상생 2006-03-03 1334
 부지매
 부산시는 매표소해고노동자들의 고용문제를 책임... 2006-03-03 1021
2731
 레이세퍽
 매각궁금 2 2006-03-04 1187
2730
 철도사랑
 철도파업 이후 2006-03-05 1066
2729
 부지매
 ‘왜 이렇게 살아야 해...’ 2006-03-06 1171
2728
 새벽
 홈페이지 운영자 에게... 2006-03-07 1351
2727
 51마라톤
 노동절기념 부산마라톤대회입니다. 2006-03-07 1139
2726
 철도사랑
 ◎공사측 안전성이 결여된 운행 종용◎ 2006-03-08 1074
2725
 부지매
 천막농성 100일차 맞아 대규모 집회 개최 2006-03-08 1021
2724
 박정수
 대우정밀우리사주조합회계감사및 이사회개최공고 2006-03-08 1300
2723
 부지매
 <속보> 부지매, 허남식 선대본 점거!... 2006-03-10 1065
2722
 부지매
 점거2일차 고용승계쟁취 3차 결의대회 2006-03-12 1026
2721
 부지매
 경찰폭군에 저항한 부지매 동지들... 2006-03-12 978
2720
 12
 우리의 자세 2006-03-12 1466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