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파트장 만세! 만세! 만만세!


글쓴이: 한마디만 * http://998877

등록일: 2008-11-04 19:40
조회수: 1472 / 추천수: 9
 
조합원의 임금교섭은 노사간의 단체교섭으로 결정되어야 한다.

그것은 지회의 존립 근거이기도 하다.

회사가 지회을 무시하고 조합원의 임금이나 수당을 임의로 결정한다면 회사측의 농간에 의해 노동조합이 무너지는 것은 시간문제이다.

현재 파트장에 대한 일방적인 수당지급은 노사간의 단체교섭 구조를 무너뜨리는 침탈행위이며 노조를 와해시킬 수 있는 커다란 무기를 회사에게 그냥 주는 것이나 다름없다.

그러면 이후에 회사는 부파트장에 대한 수당을 임의로 지급할 것이며 나아가 키맨들에 대한 수당도 만들 것이다.
회사가 돈으로 장난을 조금더 심하게 치면 지회는 단체행동 한번 제대로 못하고 그냥 무너져 내릴수도 있다.

현장은 조합원들끼리 죽이니 살리니 서로 갈등하며 삭막해질 것이고 회사에 잘보이면 임금 잘 올라가니 많은 사람이 그길을 택할 것이다.

파트장에 대한 수당문제를 정확하게 하는 것은 단지 그들에 대한 수당을 주고 안주고의 문제가 아니라 지회의 존립과 노사간의 구조적인 문제를 바로잡는 것이다.

지회가 수당문제를 복귀시킬 자신이 없으면 차라리 회사와 합의를 해서 지급을 하는 것이 낫다. 그것이 조합원들에 대한 임금교섭권을 포기하지 않는 길이다.

아니 이마져도 안된다면 그들을 조합원에서 제명하든가, 탈퇴시키든가, 조합원이 아닌 신분으로 바꿔야 한다. 조합원들의 임금에 대한 단체교섭권을 지회가 가지지 못한다면 지회의 존재 의미가 없기 때문이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743
 펀글
 펀글 2006-10-09 1363
2742
 
 퍼온글 2006-11-18 1382
2741
 숲속
 퍼온거,,,,,,,,,,,,,,,,어디선가 1 2007-09-17 1288
2740
 노동문화예술단일터
 팔칠전 리허설를 합니다. 2007-02-23 1250
2739
 투쟁이다
 팔십육인의 전사 2012-05-08 1030
2738
 노동자
 파헤쳐서 뭐할라꼬? 2015-02-10 760
2737
 양심
 파트장에게... 18 2007-10-01 2651
2736
 살아야...
 파트장님들에게... 7 2007-10-02 1973
2735
 금정산 도사
 파트장 징계 서둘러라 2007-12-17 1793
2734
 1234
 파트장 이대로 보고만 있을것인가? 2 2007-09-06 1517
 한마디만
 파트장 만세! 만세! 만만세! 2008-11-04 1472
2732
 주유권
 파업의 효과 2005-08-03 1645
2731
 강모 대변인
 파업은 자품몫 2007-09-07 1173
2730
 고향역
 파업은 언제까지 해야 하냐 2 2007-09-17 1714
2729
 방산조합원
 파업10일째, 파업이 능사는 아니다. 4 2007-09-07 1136
2728
 민주노총부산본부
 파업(투쟁) 프로그램 기획 방법 교육 2008-05-08 1292
2727
 방산조합원
 파업 중단하라 5 2007-09-07 1159
2726
 고통분담
 파업 1 2007-06-24 1549
2725
 주주
 파업 19 2007-09-23 1354
2724
 기획부장
 파견법개악저지!비정규직철폐!공무원노동3권보장 ... 2004-10-19 1440
2723
 장투지원단뚝딱이
 파격적인 가격의 장투고급휴대폰!! 2008-08-29 1230
2722
 민주노총부산본부
 특급호텔 요리사들에게 배우는 요리 강좌 참가자 ... 2008-09-25 1087
2721
 특근
 특근,잔업 좀 하자 1 2007-05-01 1839
2720
 二찬牛
 투쟁지지 1 2007-10-01 2106
2719
 부지매
 투쟁의 깃발은 계속하여 휘날릴 것이다. 2006-04-02 1037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