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re] <로아타통신 칸 2신 긴급속보> 최평규 남우주연상 후보로 거론되고 있어


글쓴이: 철마골도사

등록일: 2009-05-19 17:03
조회수: 1076
 
2006년에 S&T중공업이  대우정밀을 인수한다고 하길래..
다른건 몰라도 S&T중공업노조가 대우정밀노조의 반의 반만이라도 닮고, 배우면 좋겠다 싶었었다. 근데 거꾸로 대우정밀노조가 S&T중공업노조를 닮아 가고 있다.
나쁜물은 빨리 든다고 했던가? 무슨 코흘리게 애들도 아니고 사리분별없이 못된짓거리만 그렇게 쏙 닮아가는가?

GM이 바람앞에 등불인 지금 회사의 미래를 걱정하는 우리들은 한마음인줄 알았었다.
똘똘뭉쳐 한마음이 되도 이 무서운 바람을 이겨낼수 있을지 모를 일인데..
타사 노조의 폭행으로 입원해 계신 회장님을 이런식으로 입에 올리는것이 우리에게 무슨 이득이 되는가?

남의 동네 얘기하듯 이러지 말자. S&T중공업 노조가 하는 짓 그대로 따라하지 말자.






>제 62화 칸 영화제의 단연 관심은 최평규회장이다. 이번에 그가 보여준 연기는 ‘가식과 거짓으로 가득찬 자신의 삶을 진솔하게 표현했다’면서 심사의원들의 좋은 평을 받고 있다. 우리나라 이청통 심사위원은 “밀앙의 전도현씨가 여우 주연상을 수상한 바는 있지만 남자배우들의 경우 수상 경험이 많지 않았는데 이번 최평규회장이 주연을 맡은 ‘나쁜놈, 이상한 몸, 자행하는 놈’은 자신이 자신의 머리를 치고 바로 쓰러지는 액션은 다른 배우들에게서 보기 힘든 명장면이다”면서 남우 주연상 후보로 주목받고 있는 부분을 시사했다.
>
>  또한 백쥐로 경쟁부분에 출품한 백천욱감독은“영화제 초반 송광한이 남우주연상으로 거론되고 있지만 막판에 최배우의 리얼리한 액션이 심사위원들에게 호감을 준 것 같다”면서 조심스럽게 호평하기도 했다. 또한 그는 “우리나라 배우들이 주연상 후보로 거론되는 것은 상당히 고무적이다, 이는 한국영화의 새로운 획을 그는다”며 흥분된 표정으로 인터뷰를 진행하기도 했다.
>
>아무튼 이번 칸 영화제는 최평규회장의 영화제처럼 여겨지고 있어 영화인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찰리체플리 이후 시대를 반영하고 가식과 거짓으로 가득찬 자신의 삶을  숨김없이 연기한 배우가 드물고 특히 자신이 저질려놓은 사태를 자작을 통해 반전시키는 기법과 장면은 영화사에 길이 남을 명장면으로 꼽히고 있다.
>
>하지만 이에 대해 반대의견도 만만지 않다. 이름을 밝히기는 거부한 어떤 영화인은 “자신이 자신을 머리를 치고 뇌진탕이다. 일어나 걸어가 앰브란스를 타는 모습에서 역겨운 뉘앙스가 있어 불편하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다른 영화제작자들은 “최평규회장 주위의 스탬진들이 엉성하다. 자작극 이후 상대를 넘어뜨리는 장면에서 엉떠리 보도자료를 배포해 누가 가해자고 누가 피해자인지를 모호하게 해 시비의 대상이 되었다”면서 진실여부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    
>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718
 청춘
 역시나 2009-01-23 1182
2717
 청야
 추가지원.. 2009-06-20 1541
2716
 철조망
   good! 2008-08-15 1203
2715
 철마지킴이
     [re] 조용히 차분하게 생각해봅시다 2012-03-15 899
2714
 철마산지키미
 유언비어에 속지말자 4 2007-09-09 1321
2713
 철마산주지
 상여금+봉급 2010-06-24 1312
2712
 철마산신령
 관리좀 잘해라 3 2006-11-15 1640
2711
 철마산사나이
   [re] 해도 너무한 노치 2013-06-21 1060
2710
 철마산 산신령
 "M"그대의 좁은 소견이... 2 2007-08-29 1452
2709
 철마산 2
   회사 분열공작에 놀아나지 맙시다. 2010-09-15 1277
2708
 철마산
   지회공식 입장은 2013-01-24 1026
2707
 철마산
   [re] 고마해라 2013-02-03 1005
2706
 철마산
     [re] 집행부 공식의견 2013-01-07 1070
2705
 철마산
   [re] 집행부 다수의견은 2013-01-05 752
2704
 철마산
   [re] 집행부 다수의견은 2013-01-05 753
2703
 철마산
 겁묵었나? 1 2006-11-17 1460
2702
 철마산
 나약한 집행부 2 2006-07-07 1587
2701
 철마산
 사랑하는 선,후배님들(직조장과 관련하여) 2004-09-14 1794
2700
 철마산
 무엇이 진실인가. 2003-07-21 1723
2699
 철마골맨
 문지회장은 내려와라 2013-09-25 848
2698
 철마골만세
     [re] 허허허 조오옷 됐네요. 기전 불법파업 허허허 2009-07-23 1224
2697
 철마골도사
 회장님 16 2007-09-19 1689
 철마골도사
   [re] <로아타통신 칸 2신 긴급속보> 최평규... 2009-05-19 1076
2695
 철마골
 미친사람이라고? 2015-09-15 868
2694
 철마고을원
 우리모두 잠 못자는 이밤에.. 1 2006-12-09 1362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