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2012년 만도 직장폐쇄 부당하다.


글쓴이: 노동자

등록일: 2014-06-09 21:19
조회수: 614
 
“2012년 만도 직장폐쇄 부당하다”

노조파괴, 법원은 인정, 검찰은 외면
만도지부 직장폐쇄기간 중 미지급 임금 소송 승소

        
노조 만도지부 노조파괴 사건에 검찰은 기소를 거부했지만 법원은 회사의 부당노동행위를 인정했다.

5월28일 수원지방법원 평택지원은 만도지부가 제기한 직장폐쇄기간 중 미지급 임금 지급 청구 소송에서 회사의 부당노동행위를 인정하는 취지로 원고 승소를 판결했다.

주식회사 만도는 만도지부가 2012년 7월 임단협 과정에서 한차례 전면파업을 벌이자마자 직장폐쇄를 통보하고 금속노조 탈퇴를 전제로 조합원들을 선별복귀 시켰다. 이런 상황을 등에 업고 설립한 기업노조는 단번에 다수노조 자리를 차지했다.

만도지부는 회사가 기업노조 설립에 관여하는 등 노조파괴 행위를 벌였다며 형사고소했다. 검찰은 1년 가까이 시간을 끈 끝에 지난 해 6월 ‘혐의없음’ 결정을 했다. 지부는 다시 항고했으나 고등검찰 역시 기각했다.

법원은 회사가 단행한 직장폐쇄가 ‘상당성을 인정하기 부족하고 달리 이를 인정할 만한 증거가 없다’고 판단했다. ‘소극적ㆍ방어적인 대응에서 벗어나’ 정당성을 결여한 공격적 직장폐쇄로 본 셈이다. 특히 법원은 회사가 ‘제2노조가 설립되어 있는 것을 기화로 (중략) 사실상 금속노조 탈퇴를 선결조건으로 선별적ㆍ차별적 직장폐쇄를 유지ㆍ지속’했다고 인정했다.

노조 법률원 조이현주 변호사는 “검찰은 노조파괴에 대해 연이어 불기소 처분을 내리고 있다”며 “결국 이번 판결은 검찰의 이러한 처분과 반대로 법원이 회사의 부당노동행위를 인정하는 취지로 판결을 내렸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이른바 ‘노조파괴’ 사건에 대해 검찰의 시간 끌기 수사 끝에 내리는 불기소 처분은 만도 뿐 아니라 유성기업, 발레오만도, 보쉬전장, 콘티넨탈, 상신브레이크 등 노조파괴의 전형적이 수법이 적용된 모든 사건에서 한결같다.

이들 사업주는 예외 없이 거액의 비용을 지불하며 노조파괴 기획으로 유명한 ‘창조컨설팅’과 거래를 했다. 만도 역시 2012년 7월과 8월 사이에 4억4천만원을 창조컨설팅 자회사에 입금했다는 사실이 지난 4월 금속노조 기자회견에서 드러났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719
 노동자
 착한 것이 능사는 아니다 2014-07-16 651
2718
 노건투
  [노동자세상 87호] 제2의 세월호 대참사 막... 2014-07-15 521
2717
 1234
   [re] 활화산8-28 2014-07-15 616
2716
 교선부장
 활화산8-28 2014-07-15 642
2715
 교선부장
 활화산 2014-07-07 1363
2714
 교선부장
 활화산 8-24 2014-07-04 613
2713
 노건투
  [노동자세상 86호] 계급적, 정치적 투쟁으로... 2014-07-03 507
2712
 교선부장
 활화산 2014-07-03 591
2711
 사람사는세상
 이런 회사 없습니다. 2014-06-15 1039
2710
 노건투
  [노동자세상 84호] 박근혜의 눈물쇼에 맞서, ... 2014-06-12 632
2709
 노동자
 통상임금 판결과 중소기업 노동자들. 2014-06-09 655
 노동자
 2012년 만도 직장폐쇄 부당하다. 2014-06-09 614
2707
 노동자
 한국지엠 판결이 남긴 것 2014-06-07 734
2706
 노동자
 대법원 “한국지엠 정기상여금은 고정성 갖춘 통... 2014-06-07 843
2705
 노동자
 "워크아웃 아시아나항공, 통상임금 소송 신의칙 ... 2014-06-07 675
2704
 노건투
 [소책자] 이 사회가 세월호다 - 무엇을 할것인... 2014-06-02 515
2703
 사람사는세상
 참. 말귀도 못알아 듣는다. 2014-05-27 972
2702
 노건투
 [노동자세상 83호] 세월호 참사, 노동자들이 ... 2014-05-24 552
2701
 gg
 보안유지 2014-05-23 764
2700
 노동자
 가정 파괴범 2014-05-21 801
2699
 노동자
 부영 "직원연봉 1000만~1200만원 인상" 파... 2014-05-15 840
2698
 노동자
 "무슨 사건만 나면 대통령 공격" 박승훈 보훈처... 2014-05-10 616
2697
 노동자
 KBS 관계자는 따뜻한 방바닥, 실종자 가족은 ... 2014-05-10 657
2696
 노동자
 "가장 슬픈 팽목항 어버이날" 2014-05-09 593
2695
 노건투
  [노동자세상 82호] 세월호 참사, 돈에 눈 먼 ... 2014-05-07 566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