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최회장요 욕심 그만 부리고 상식적으로 교섭하소!!!


글쓴이: 모티브인

등록일: 2013-10-02 17:12
조회수: 1017
 
[100대그룹 지배구조 대해부] S&T그룹, 주요 계열사 실적은 부진한데 배당성향은 '쑥쑥'
‘S&T모티브’ 작년 순익 39% 감소에도 24% 늘어 ‘오너 배당잔치’ 논란


S&T그룹 주요 계열사의 지난해 순이익은 줄어들었으나 배당성향은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배당성향이 높다는 것은 주주들에게 배당금이 높게 지급됐다는 뜻으로 일반적으로 좋은 의미다. 그러나 배당성향이 당기순이익 중 현금으로 지급된 배당금의 몫이라는 의미를 갖기에 결국 그해 회사의 당기순이익이 얼마인가가 관건이다. 회사가 적자를 내거나 순이익이 줄어들었음에도 배당성향이 올랐다면 ‘주주들의 배불리기’나 다름없다. 특히 주주가 회사의 오너라면 ‘오너의 배당잔치’가 되는 셈이다.

S&T모티브(31,000원 ▽350 -1.12%)는 지난해 현금 배당성향이 28.7%로 전년 14%와 비교해 두 배 이상 높아졌다. 그러나 증가한 배당성향은 당기순이익이 감소했기 때문이다. S&T모티브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242억7400만원으로 전년 대비 39% 감소했다. 2011년 당기순이익은 400억3500억원대다. 2012회계연도에 대한 현금 배당 총액은 69억5700만원으로 전년 56억1300만원보다 많다. 즉, 순이익이 39% 감소했는데 배당금은 24% 증가한 것이다.

특히 S&T모티브는 S&T홀딩스(19,550원 △100 0.51%)가 최대주주이지만 최평규 S&T그룹 회장이 1.87%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이에 최 회장은 올해 3월께 지난해 회계연도에 대한 배당금으로 1억3000만원가량을 챙겼다.

또 S&T중공업(13,750원 ▽350 -2.48%)은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315억9700만원으로 전년 540억8300만원과 비교해 42% 감소했다. 지난해 배당성향은 29.9%로 전년보다 7%포인트 상승했다. 배당금이 줄었음에도 배당성향이 높다.

이와 반대로 S&T홀딩스는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늘어남음에도 배당금은 약간 줄었다.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90억1100만원으로 전년 대비 56% 증가했다. 지난해 배당금은 57억1100만원으로 전년 57억8300만원과 비교해 1% 줄었다.

S&T그룹은 유가증권 상장사가 총 5개(S&T홀딩스, S&T중공업, S&TC(19,050원 -0 0%), S&T모티브, S&T모터스(560원 ▽5 -0.88%)) 있어 배당금과 관련해 주주 우선 정책을 펼치는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S&T그룹의 5개 유가증권 상장사 중 S&T모터스는 배당을 실시하지 않고 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669
 교선부장
 월급쟁이, 연간 1조2457억원 더 내야 2013-10-29 977
2668
 교선부장
 월급쟁이만 중과세…성장률 고려않은 ‘꼼수 세법... 2013-10-29 1002
2667
 교선부장
  55호≫사랑하는 S&T사원여러분께 드리는 글!... 2013-10-29 1283
2666
 투쟁이다
 한단계 높은 지원투쟁 2013-10-28 1087
2665
 조합원2
   [re] 한단계 높은 지원투쟁 2013-10-29 1004
2664
 투쟁이다
 연대투쟁 2013-10-27 1000
2663
 조합원2
   [re] 연대투쟁 2013-10-28 1099
2662
 교선부장
  54호≫ 잔업,특근 거부 단결력으로 분쇄하자!... 2013-10-25 1519
2661
 교선부장
 중공업지회 소식> 부당노동행위 자본 구속 촉구 ... 2013-10-24 778
2660
 교선부장
 통상임금 소송 결론 언제쯤 나올까 2013-10-24 3438
2659
 교선부장
 53호≫ 대표이사와 중역들을 해고하라?(중공업 ... 2013-10-23 799
2658
 교선부장
  부당해고철회 촛불 문화제 2013-10-21 911
2657
 교선부장
 현대중노조 집행부 교체, 조선업·지역 노사관계... 2013-10-21 798
2656
 교선부장
  52호≫고등동물이 할 행동인가?(중공업 소식지... 2013-10-15 1233
2655
 교선부장
  51호≫ 부당징계 즉각 철회하라(중공업 소식... 2013-10-10 972
2654
 교선부장
 투쟁속보 (15-55호) “축소교섭”또 아무런 ... 2013-10-08 1096
2653
 아니지
   [re]노동법률원 김기덕 변호사의 말. 2013-10-08 1330
2652
 사람사는세상
 회장님! 오셨습니까? 2013-10-04 1824
2651
 교선부장
  50호≫ 대표이사와 최종성을 중징계하라(중공... 2013-10-04 1107
2650
 werth
 바른길 2013-10-03 1331
2649
 투쟁이다
 똥인지,된장인지? 2013-10-03 1108
 모티브인
 최회장요 욕심 그만 부리고 상식적으로 교섭하소... 2013-10-02 1017
2647
 교선부장
 인턴사원의 야간근무 정당한가(투쟁속보 15-54호)... 2013-10-02 2349
2646
 교선부장
  무섭다 (출처:중공업지회 게시판) 2013-10-01 1004
2645
 허투루
 홍보팀, 노무팀 사과 안하시네? 2013-09-30 1106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