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키다리아저씨


글쓴이: 여우만들기 * http://키다리아저씨

등록일: 2007-09-21 01:25
조회수: 1631 / 추천수: 16
 

어릴적 저는 키다리아저씨 책을 읽으며 가슴에 꼭 품어 잠을 잤던 기억을 아직 중년이 된지금도 그감동을 잊지못하고 있습니다.
여러분도 다아시다 싶이 <키다리 아저씨>는 고아원에서 자란 한 소녀가 자기를 대학에 보내준 고마운 분에게 4년 동안 쓴 편지를 모은것입니다.
천진하고 감정이 섬세한 소녀 주디는 상상 속의 키다리아저씨에게 4년동안 수먆은 편지를 보냅니다.
자기의 생활뿐만 아니라 마음속에 솟아나는 생각과 느낌까지 일일이 보고 합니다.
남에에 털어놓기 부끄러운 일조차 솔직하게 고백하고 있는 이편지들은,읽은 사람에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고백성사를 보는 느낌이 들게 합니다.

회장님,,,,,,,,

여기지금 대우정밀에 다니는 모든 사람들은 순수한 청년때 이곳에 들어와 결혼을 하고  까만머리 총각들이 지금은 아이들의 아빠가 되고 가장이 되어 여전히 기름진 대우작업복을 훈장처럼 생각하며 살아왔습니다.
그들이 받친 청춘이 있기에 그리고 지금 꾸려나갈 사랑하는 가족이 있기에 이분들은 대우가 회사라는 호칭보단 대우가족이라는 글귀에 더 많은 애착을 가지고 있나 봅니다.
허나 지금은 서로 가족이라고 하기 보단 노.사가 웬수가 된 느낌마저 듭니다.
서로 뜻이 맞지 않다하여 비방하고 서로의 행동에 책잡기만 일삼고 말입니다.
그어떤 자리가 덜 필요한 부서고 없어도 되는자리가 있는것도 아닌데 우린 너무 비방하는데만 에너지를 쏫고있지는 않는걸까요?
전 회장님이 우리들의 키다리 아저씨가 되어주시길 바랍니다.
혹 마음속에 있는 모든말들을 털어 놓았다 하여 그것이 비난의 대상이 되지 않고, 회장님의 생각과 어긋나다하여 단독적인 경영방침이 아니 서로의 고백성사를 통해 용서와 화합이되고 앞으로의 일을 추진할수 있는 계기가 되길 간절히 바랍니다.
바람이 제법 불어 옵니다, 건강이 우선 가장 염려 되네요,,,
100년이 지난 지금도 많은 이들에게 베스트셀러로 손 꼽히는 키다리 아저씨 책처럼 회장님의 경영방침이 베스트셀러가 되어 훗날 많은 경영자에게 지침이 될수 있길 바랍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644
 대한펀딩스
 글지우지마세요! 님~ 자꾸지우면 복사해놨다가 ... 2006-12-10 1620
2643
 교선부장
 "통상임금으로 촉발된 임금체계 개편논의 '부의 ... 2013-11-20 1617
2642
 잠팅이
 대우정밀지회... 회사의 대변인 인가 2008-01-30 1617
2641
 형철잡기
 어둠속에도빛이...... 3 2006-11-04 1615
2640
 새 삶
 한 걸음만 뒤로서서 현실을 보는 여유를 2004-07-22 1615
2639
 장명국
 축하합니다. 2004-04-28 1614
2638
 사택아줌마
 정문에 나간 분들에게.. 16 2007-09-16 1613
2637
  599번 회원
 . 2004-06-15 1613
2636
 dwpu
 전진이냐 좌절이냐 2004-03-30 1612
2635
 배곱풀린 돼지
 고마운 마음으로 2003-09-22 1612
2634
 test
 손석희 시선집중! 5 2007-09-20 1611
2633
 김정수
  .......... 2006-04-17 1611
2632
 우리바
 살다가 별일 다보네 2004-04-14 1611
2631
 철마산
 나약한 집행부 2 2006-07-07 1609
2630
 노동자
 밑에 자전거라는... 1 2003-07-15 1609
2629
 교선부장
 전태일열사 정신계승! 2013 전국노동자대회 2013-10-29 1607
2628
 588
 글쎄요.. 아닌것같은데요 2004-06-08 1607
2627
 후복부장
  S&T기전에서 온 편지 2009-07-23 1606
2626
 소식통
 금속산업연맹 결의대회 1,500명 참가 … 경찰... 2006-06-05 1600
2625
 엑스맨
 이유가 뭐지 2004-03-12 1599
2624
 교선부장
 회사 제시안에 대한 회신 공문. 2012-03-26 1598
2623
 조합원553
 焉敢生心(언감생심)... 2010-07-22 1598
2622
 메메구아범
   [re] 진실을 밝힌다.......... 2003-07-31 1598
2621
 메메구아범
   [re] 이 보오 집부들 2003-07-25 1598
2620
 메렁
 밑돌 빼서 윗돌 괴는 우를 범하지 말자. 2011-04-10 1597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