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활화산 556호


글쓴이: 교선부장

등록일: 2012-04-10 13:31
조회수: 926
 

노동하는 모든 사람들의 가족과 함께하는

봄 소풍

 

 

 

소풍이란 말을 들으면 마음속에 잔잔한 바람이 분다.

소풍가는 날 전날 밤은 잠도 오지 않았다.

설렘도 설렘이지만 비가 올까 걱정하는 마음이 컷다.

장기자랑에서 뭘 뽐낼까 고민도 됐다.

엄마가 용돈을 얼마나 주실까 궁금했다.

소시지가 들어간 김밥 도시락은

상상만으로도 입맛을 당겼다.

 

 

언 제 : 2012년 4월 21일(토) 오전 10시 ~

어 디 서 : 회동 수원지 둘레길

누 가 : 조합원 가족 및 사내 모든 종업원, 협력업체 직원 가족

모이는 곳 : 선동 상현마을, 회동동 수원지 입구.

도 착 지 : 오륜동 땅매마을.

준 비 물 : 개인 도시락, 돗자리.(간식제공)

 

지회에서는 꽃피는 봄을 맞아 조합원 가족 및 사내 모든 종업원, 사내 협력업체 직원 가족 등 노동하는 이들의 가족과 함께하는 봄 소풍을 준비했습니다. 현장에서 땀 흘려 일하는 모든 노동자들과 가족이 함께 이날 하루는 모든 것을 잊고 즐겁고 신나는 하루를 보냈으면 합니다. 옛날 어릴 적 소풍가는 날의 기억을 더듬어 우리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하루가 되기를 바라며 모두가 함께 해 주시기를 당부 드립니다.

 

출발은 선동 상현마을 버스정류장과 회동동 회동수원지(회동수원지 내 공터) 두 곳에서 출발하기로 했습니다. 최종 목적지는 오륜동 땅매산입니다. 땅매산에는 화장실이 없으므로 생리현상은 중간 곳곳의 화장실에서 미리 해결하고 가셔야 될 듯 합니다.

 

교통편은 구서동 지하철역(금정경찰서 방향 GS25 편의점 옆 효원모터스)에서 3번과, 3-1번 마을버스가 09시 정각부터 15분 간격으로 출발합니다. 또한 남산동 지하철역(침례병원 앞)에서 지회 봉고차량을 운행할 예정입니다.(09시 30분, 09시 45분 2회 운행) 궁금한 사항은 노동조합(2360, 2397 조직부장, 교선부장)으로 문의 하시기 바랍니다. 회동수원지 둘레길에서는 산불관계로 금연해 주시기 바랍니다.

 

 

금속노조 임단협 본격화 임박

중앙교섭 17일 개시예정…지부 집단교섭 25일 시작.

 

 

 

금속노조(위원장 박상철, 아래 노조)가 올 임단협 교섭을 본격화한다. 노조는 오는 17일 금속산업사용자협의회와 중앙교섭 상견례를 개최한다. 이어 노조는 각 지역 사용자와 펼치는 지부집단교섭을 19일부터 시작한다. 그 뒤 노조는 사업장 보충교섭을 순차적으로 개시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앞서 노조는 △최저임금 인상 △주간연속2교대제 시행 △불공정거래 폐지 △비정규 정규직 전환 등 네 가지 내용이 담긴 중앙교섭 요구안과 교섭 상견례 요청 공문을 지난 2일 금속산업사용자협의회에 보냈다. 같은 날 노조는 전국 개별 사용자들에게 요구안 발송을 마쳤다.

 

노조는 3일 금속노조 총파업 투쟁본부’회의를 열어 오는

 

6월 말 전국 동시 조정신청과 파업찬반투표 뒤 7월 초순부터 파업권을 행사하겠다는 계획을 가닥 잡았다. 이날 회의는 지난 달 22일 ‘노동시간 단축과 노동기본권 쟁취를 위한 금속노조 총파업 투쟁본부’를 공식 발족한 뒤 개최한 첫 회의다.

 

임단협 교섭 본격화에 맞춰 노조는 오는 20일 △주간연속2교대제 실현 △비정규직 정규직화 △재벌의 사회적 책임강화 등을 담은 현대기아차지부 공동요구안을 서울 양재동 현대차그룹에 공식 발송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낮 3시 노조는 현대기아차지부와 현대차그룹사 소속지회 조합원을 대거 모아 현대차그룹에 성실교섭을 촉구하는 대규모 집회도 개최한다.

 

 

 

산별공동(중앙교섭)요구안

 

가) 산별최저임금 요구

○ 금속산업 최저임금은 전체 노동자 정액임금의 50%인 월 117만 514원 (시급 5600원)으로 인상한다.

○ 최저임금 적용시 기존 근로조건이 저하되지 않도록 한다.

 

나) 심야노동의 철폐

○ 회사는 심야노동 철폐와 노동시간단축을 위해 주간연속2교대제 도입등 교대제 변경을 2012년 중으로 시행한다.

○ 회사는 교대제 변경시 총고용을 보장하고 생활임금보장을 위한 월급제를 도입하며 부품업체의 교대제변경을 지원한다.

 

다) 원하청불공정거래 근절

○ 일방적 단가인하 등 불공정거래를 폐지하며 (원가, 물가)연동제와 집단조정제를 도입한다.

○ 불공정거래 개선을 위한 금속산업 노사정감시단을 구성하여 운영한다.

 

라) 비정규직 철폐

○ 회사는 사내 생산공정 및 상시 업무에 대한 하도급을 금지하고, 하청노동자를 기간의 정함이 없는 직접고용 정규직으로 전환한다.

 

지부교섭 요구안(공통)

임금인상 요구

표준생계비 확보와 소득분배 개선을 위해 기본급 151,696원(호봉승급분 제외)을 정액으로 인상한다.

 

발암물질 금지 및 예방

 

노조 전임자 원칙 및 복수노조

[노조 전임자 원칙] 노조 전임자의 인원, 임금, 처우 등에 관련된 사항은 노사자율로 정한다.

[복수노조]

① 회사는 별도의 2011년 7월 1일 이후 별도의 절차없이 금속노조(지부, 지회 포함)의 교섭을 보장한다.

② 이 합의로 금속노조(지부, 지회 포함)와의 노조법상 자율교섭을 동의한 것으로 한다.

 

지부협약 갱신 요구

지회 집행간부 활동시간사용자협의회는 사업장 단체협약과는 별도로 지회 집행간부에 대해 금속노조 활동시간을 월 4시간을 유급으로 보장한다.

선거관리위원회 활동시간

① 사용자협의회는 조합원 100인 이상 사업장은 금속노조 선출직 선거관리위원(본조, 지부, 지회)1명의 조합활동 시간을 유급으로 인정한다.

② 제1항의 경우 조합은 7일전 위원장의 명으로 회원사에 사전 통지하며, 지부의 경우는 지부장 명의로 2일전 통보한다.

지부감사위원활동시간

① 사용자협의회는 지부 선출직 감사위원 3명에 한하여 분기별 5일을 유급으로 인정한다.

② 제1항의 경우 지부는 3일전 지부장 명의로 회원사에 사전 통보한다.

직선임원 전임 및 처우사용자협의회는 조합원이 지부임원으로 취임한 경우 유급을 인정하되, 2006년 집단교섭 합의내용을 존중한다.

정년회사는 조합원의 정년을 주민등록상 만 60세가 되는 해의 12월 말일로 하며 필요에 따라 조합과 합의하여 연장할 수 있다.

뇌,심혈관 질환 예방대책 마련사용자협의회는 뇌, 심혈관계 질환 예방 및 대책마련하고 조합원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하여 산업안전보건위원회(노사협의회)에서 심의, 의결한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594
 교선부장
 피에스엠씨(옛 풍산마이크로텍) 노동자 52명 모... 2012-03-01 1060
2593
 교선부장
   [re] 아리송하네 2012-03-14 803
2592
 교선부장
     [re] 답답합니다. 2012-03-14 965
2591
 교선부장
   [re] 조용히 차분하게 생각해봅시다 2012-03-15 908
2590
 교선부장
   [re] 생각 좀 합시다. 2012-03-15 889
2589
 교선부장
       [re] 조용히 차분하게 생각해봅시다 2012-03-15 983
2588
 교선부장
 투쟁속보 4호 2012-03-16 876
2587
 교선부장
 활화산 554호 2012-03-16 850
2586
 교선부장
 활화산 553호 2012-03-16 922
2585
 교선부장
         [re] 단체상경 2012-03-19 912
2584
 교선부장
   [re] 다치지 않고 노동하기를.... 2012-03-19 993
2583
 교선부장
       [re] 교선부장이 드리는 글.... 2012-03-19 999
2582
 교선부장
 글로벌 탑 자동차부품 메이커로 ... 2012-03-21 1036
2581
 교선부장
 회사 제시안에 대한 회신 공문. 2012-03-26 1701
2580
 교선부장
 단체협약은 반드시 지켜져야 한다. 2012-03-28 1020
2579
 교선부장
 안녕하십니까. 2012-03-29 933
2578
 교선부장
 쌍용차 22번 째 죽음 비극 2012-04-03 737
2577
 교선부장
 투쟁속보 15-5호 2012-04-03 980
2576
 교선부장
 저녁 먹자던 아버지, 아무리 기다려도 오지 않더... 2012-04-05 1593
2575
 교선부장
 저녁 먹자던 아버지, 아무리 기다려도 오지 않더... 2012-04-05 1425
2574
 교선부장
   [re] 뜨거운 노래는 땅에 묻는다 2012-04-06 1105
2573
 교선부장
 밤샘노동 없어도 된다는 가능성 확인 2012-04-10 864
 교선부장
 활화산 556호 2012-04-10 926
2571
 교선부장
 활화산 555호 2012-04-10 918
2570
 교선부장
 자품사업 외주, 하도급 시행에 대한 지회의 입... 2012-04-17 1015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