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직발위 의견 불일치


글쓴이: 김 사무장

등록일: 2012-03-07 13:38
조회수: 744
 
지회 사무장입니다.
노사는 지난 2/27~3/6까지 직장발전위원회 교섭을 진행하였으나, 의견 차이로 합의점을 찾지 못하였습니다.

그러나 회사는 교섭 진행원칙에 축소교섭의 회의내용은 비공개로 하고,공개할 경우에는 노사가 인정한 사항 및 내용에 대해서만 공개키로 하였으나, 공개 여부의 노사 확인절차도 없이 일방적으로 노사 신뢰를 깨뜨리는 행위를 회사가 먼저 도발 하였기에 회의 내용을 지회 홈피 및 홍보물을 통해 알려 나가겠습니다.

다음은 3월 5일 14시에 노사 축소교섭의 직장발전위원회 회의록 내용 입니다.
        
  (지회 요구안)
(1) 특사부 부족인원 보충과 자품사업부 수익성개선을 위해 신규인력 107명 정규직(기술사원)을 채용한다.
(2) 신규인력은 민수사업부(S/A, A/B, T/B)에 투입하고, 기존 민수사업부 인력은 신규채용 투입인원에 비례하여 단계적으로 특수사업부에 전환배치한다.(다만,조합간부 및 필수인원은 제외한다.)
(3) 신규인력의 임금 및 근로조건은 기존 단협을 적용하되, 임금(도급직과 대졸초임 감안 결정)과 연월차제도는 개정노조법에 따른다.
(4) 신규채용후 전조합원 고용을 보장하며, 월평균 O/T 40H을 보장한다.
(5) 신규채용자의 조합가입 및 조합교육시간을 보장한다.
    
         (회사 의견)
(1) 자품기술사원 107명(2012년 2월 1일 기준)을 방산부문 인력부족의 시급성을 감안하여 우선 전환배치하고 외주처리한다.
(2) 신규고용에 대한 고용형태(인턴 및 계약직)와 고용조건은 회사에 일임한다.
(3) 신규고용(인턴 및 계약직)의 시기와 규모는 현 조합원의 고용안정을 감안하여 회사가 결정한다.
(4) 지회가 요청한 상기 '지회요구안' (1),(2),(3),(4),(5)항을 적용할 경우 회사는 고용을 보장할
수 없다.

위와 같은 내용의 의견차이로 합의점을 찾지 못하였습니다.

사무 관리직을 통한 회유, 팀장, 파트장을 통한 회유, 당당히 뿌리치고 조합에 신고합시다.
또한 그런 행위를 중단할것을 회사에 강력히 촉구합니다.
지회의 교섭 창구는 언제든지 열려있습니다.
회사가 좀더 전향적인 대안을 제시해야 할 것 입니다.

단협 제42조 2항은 "집단이동시(5명 이상)는 조합의 동의를 얻어야" 가능합니다.
개별이동도 "본인과 충분히 협의하여야 한다" 는 내용속엔 본인이 동의를 해야한다는 의미가 내포되어 있습니다.
동의서 작성은 절대 하지 맙시다.

지회는 현안문제가 노사 분쟁의 씨앗이 되어 파국으로 가는것을 원치 않습니다.
회사의 현명한 결단을 당부 드립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543
 부지매
 집단해고 철회와 고용승계 촉구 (세번째) 2006-01-23 1165
2542
 부지매
 집단해고 철회와 고용승계 촉구 (네번째) - 촛불... 2006-01-25 1144
2541
 영웅본색
 집나간 부사장을 찿습니다 5 2007-09-20 1423
2540
 진짜노동자
 질흑 같은 어둠을 밝히는 반딧불들이 필요합니다... 2004-03-29 1617
2539
 운영자
 질의에 대한 답변입니다. 2015-01-23 662
2538
 비타민
 질문드립니다...보령공장 2005-10-31 1447
2537
 들불
 진짜로 회사가 위기인가? 2008-11-09 1867
2536
 수호천사
 진짜로 사무노조 만들자 2009-10-28 1248
2535
 Q
 진짜 승질이 나도록 궁금하오이다 3 2007-08-30 2043
2534
 천사
 진짜 회장님맞나요? 2007-09-04 1308
2533
 김민정
 진정한 프로정신 2 2007-10-08 2814
2532
 괴질
 진실을 밝힌다.......... 2003-07-27 2023
2531
 ㅇㄴㅁㅇ
 진실을 밝혀주시요. 14 2006-09-25 1545
2530
 늙은노동자
 진실은 밝혀져야만 한다. 6 2007-09-09 1381
2529
 생활관에서
 진실만이 승리할수 있읍니다. 1 2006-12-09 1468
2528
  2580
 진실 2010-09-10 1517
2527
 교선부장
 진술서 파일 2009-01-22 1296
2526
 조수원열사정신계승사업회
 진보정당·노동계 “현대차 즉각 대화 나서라” 2010-11-22 829
2525
 참꽃
 진보신당 부산 사무실 개소식에 초대 합니다.. ^... 2008-03-01 1267
2524
 햇님
 직조장 근무시간 변경 2004-09-10 1971
2523
 탈무드
 직장폐쇄를부숴버리자 1 2006-11-27 1524
2522
 교선부장
 직장폐쇄, 용역폭력, 노조죽이기, 이익수탈 이번... 2012-08-09 795
2521
 교선부장
 직장발전위 합의내용 파기에 대한 회신 공문 2012-04-20 1113
 김 사무장
 직발위 의견 불일치 2012-03-07 744
2519
 김 사무장
 직발위 연장 2012-02-29 844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