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만도 세 공장 대규모 용역 침탈


글쓴이: 교선부장

등록일: 2012-08-06 16:08
조회수: 865


3013_5835_3142.jpg (211.8 KB)
3013_5837_3524.jpg (43.1 KB)

More files(1)...
 
▲ 7월27일 15시 부로 만도 사측은 직장을 폐쇄하고 평택, 문막, 익산공장에 용역을 투입해 공장을 봉쇄했다. 평택공장 정문을 용역들이 봉쇄하고 있다.


경기 에스제이엠에 이어 만도지부에도 대규모 용역을 동원한 침탈이 진행됐다. 7월27일 오후 2시 30분 경 만도 평택공장에 용역을 태운 버스 13대, 문막에는 4대가 들어갔다. 오후 3시 경 익산공장에도 버스 7대가 추가로 배치됐다. 용역을 태운 버스는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당시 만도지부 조합원들은 파업 후 퇴근해 공장이 비어있는 상태였다. 만도가 28일부터 휴가에 돌입해 조합원들이 없는 틈을 타 전격적으로 침탈이 벌어진 것이다. 만도 사측은 용역이 배치되던 때 조합원들에게 ‘만도 전 사업장에 7월27일 15시부로 직장폐쇄 조치를 한다’는 문자를 발송한 것으로 알려졌다.
▲ 만도 사측이 보낸 직장폐쇄 공지 문자.


이날 에스제이엠이 침탈되기 전 용역 2백 여 명은 서울 잠실에 집결했다. 에스제이엠에서 용역 폭력과 침탈이 진행되던 27일 새벽 5시 경 서울 상암월드컵경기장에 지방에서 모인 것으로 추정되는 용역 2백 여 명이 집결, 대기하고 있는 것이 확인됐다.

시간이 지날수록 그 숫자는 늘었고 모여 있던 용역 3백 여 명은 버스 7대에 나눠타고 오전 8시경 인천 문학경기장으로 이동했다. 이후 오전 9시 경 상암월드컵경기장에 계속 용역이 추가 집결해 약 1천 5백 여명(버스 25대 규모)가 모였다. 이들은 12시 경 인천문학경기장에 들렀다가 만도로 이동했다. 낮 3시 현재 인천문학경기장에 용역 수 백 여 명이 남아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 7월27일 15시 부로 만도 사측은 직장을 폐쇄하고 평택, 문막, 익산공장에 용역을 투입해 공장을 봉쇄했다. 평택공장 정문을 용역들이 봉쇄하고 있다.


금속노조는 이날 벌어진 용역 침탈에 대해 “명백히 공권력의 비호나 지시 없이 불가능한 침탈이며 노조파괴 탄압”이라고 규정했다. 노조는 “야만적인 폭력으로 노동자들의 투쟁을 짓밟은 것에 대해 강력한 투쟁으로 기필코 응징할 것”이라고 못박았다. 또한 에스제이엠과 만도 모두 금속산업사용자협의회 사업장인만큼 중앙교섭을 진행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같은 탄압을 자행한 것을 강하게 규탄했다. 만도지부는 직장폐쇄 공고와 용역침탈 직후 지부쟁의대책위원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 중이다.

 

 

 

 

만도 세 공장 대규모 용역 침탈
27일 오후 3시 경 공장 빈 틈타 직장폐쇄 단행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344
 홍길동
   [re] 허걱! 에스앤티 모티브 실적 최고! 최고! 2012-08-22 1110
2343
 아직꿈속
     [re] 허걱! 에스앤티 모티브 실적 최고! 최고! 2012-08-23 1463
2342
 사람사는세상
       [re] 허걱! 에스앤티 모티브 실적 최고! 최고! 2012-08-25 1283
2341
 홍길동
       [re] 허걱! 에스앤티 모티브 실적 최고! 최고! 2012-08-23 1269
2340
 이만우
 존경하는 지회장님께 2012-08-19 947
2339
 교선부장
   지회 교선부장입니다. 2012-08-20 1113
2338
 교선부장
 SJM 설비 도둑질 막았다 - 경기지부 2012-08-16 927
2337
 교선부장
 금호타이어 노조 전면파업 돌입 2012-08-16 840
2336
 교선부장
 정년연장하면 회사 망한다? - S&T중공업지회 2012-08-14 1158
2335
 교선부장
 우리는 합법, 너희가 불법 - 경기지부 2012-08-14 744
2334
 교선부장
 르노삼성 노조, 구조조정 반대 첫 부분파업 2012-08-14 994
2333
 교선부장
 활화산 제563호(120813) 2012-08-14 856
2332
 교선부장
 “노조 뺏긴 뒤 후회하면 늦습니다” 2012-08-10 783
2331
 교선부장
 10일과 17일 3~4차 총파업 - 금속노조통신 ... 2012-08-09 845
2330
 교선부장
 뒷수습 진땀 vs 단결위한 구슬땀 2012-08-09 878
2329
 교선부장
 직장폐쇄, 용역폭력, 노조죽이기, 이익수탈 이번... 2012-08-09 843
2328
 sanolamien
 증세,진짜와 가짜의 구별 2012-08-08 838
2327
 교선부장
 오심 남발 노동부 퇴출! - 경기지부 2012-08-08 702
2326
 교선부장
 민흥기를 즉각 처벌하라! - 경기지부 2012-08-08 1075
2325
 교선부장
 너희는 실패했다 - 경기지부 2012-08-08 754
2324
 교선부장
 금속노조와 노동자가 그렇게 무서운가 - 부산양산... 2012-08-07 755
 교선부장
 만도 세 공장 대규모 용역 침탈 2012-08-06 865
2322
 교선부장
 경기 에스제이엠 직장폐쇄ㆍ용역 난입 2012-08-06 863
2321
 교선부장
 경기지부 SJM 용역침탈 동영상 2012-08-06 910
2320
 교선부장
 들킨 도둑 강도로 돌변 - 에스제이엠지회 활화... 2012-08-06 893
      
[이전 10개]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