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회사는 무엇을 겁을 내는가


글쓴이: 먼저나간자

등록일: 2009-02-18 06:23
조회수: 1698
 
      
    아래의 노사대표 의견일치서를 보면 이상하다..
    인수 할때 M&A 협약서와 똑같다..   강한놈이 싫으면 안 지켜도 되는것이 아닌가.
    무엇이 두려워 사원(사무직은 아니지?) 그것도 회사에 근무를 안하는 사람들에게
    민,형사상으로 이의를 제기 못한다..월권 미며 초월적으로 구속을 하는가..
    이제 완전히 근로자와 온천하를 속인것을 저들 스스로가 실수(?)로 온천하에
    증거물로 남기는지..
    수많은 후생복리를 없겠다고 온 동네를 공포의 분위기로 돌려놓고
    수많은 근로자들이 공항상태에서 벗어나기 위하여 권고사직(해고)를 하니까
    유류비 꼴랑 \70000~80,000 깍고 끝을 내는가.
   앞으로 조그만 정상조업을 하여도 많은 인원이 딸립니다.
   사무직의 지원도 한계이고 모자라는 자리를 메꾸어야 합니다.

    이제 나와 우리는 3~4월달 내에 복직신청을 합시다 
    노동위원회의 양식 " 부당해고 등 구제신청서"를 참조하셔요
      첨부서류는 해고통지서를 받지않았으므로..면담내용이라든지..위로금을 가지고
      간을 뒤집언것..시도때도없이 불러서..좀 살려달라고..반강제로 애원하는..
      내용등을 녹취해놓은것..등등등
   앞으로 복직하면 절대로 앞장을 안설것입니다.회비도 늦게..경조비도 늦게..
   모임에도 늦게..청소도 늦게.. 집에는 빨리..
   특히  회장,사장,전무,상무,팀장..파트장에게 인사는 절대로 안합니다.
   또 좋은내용을 올리겠습니다.싫은 사람도 있겠지만
  

  







      2009년도 구조조정관련 S&T대우 노사대표 의견일치서

    S&T대우 노사는 글로벌경제위기와 자동차산업 침체등의 영향으로 2009년도는 회사경영상의 심각한 위기상황이라는데 인식을 함께하며, 노사상생의 정신을 바탕으로 정리해고를 하지 않고 아래와 같이 고통분담을 통해 위기상황을 극복해 나가기로 노사가 합의하며, 이 합의사항을 성실히 이행하기로 한다.



                              아                             래

   1, 노사는 고정O/T제도에 관하여 2009년은 적용을 유보하고 2010년 1월1일부로 월11시간 O/T를 인정(혹은 수당을 통한 제도적 개선)하고 2011년부터 폐지하도록 노력하기로 합의한다.

    설명

         :예를들어 수당전환 방법은 O/T 11시간에 상응하는 수당으로 노사간 전환에 합의하면 수당으로 지속적으로 적용하고 이에 따라 9시간 근무제는 폐지한다.

        : 2009년도 2월달은 고정 O/T 11시간을 지급하며 2009년 3월1일 부터 12월 31일까지 적용 을 중단한다.

   2, 노사는 연월차제도와 관련하여 2009년부터 다음과 같이 시행하기로 합의한다.

   입사년도 소진의무일수
    1980년도이전 31일
    1981년 ~ 1985년 28일
    1986년 ~ 1990년 25일
    1991년 ~ 1995년 22일
    1996년 ~ 2000년 19일
     2001년이후  18일


    단, 소진의무일수는 2009년을 기준으로 1일씩 증가한다.

   설명

:  연월차 사요계획(수량/일정)은 별도 협의한다. (계획적 사용/자율적 사용등)

:   2009년 1월 미지급된 월차수당은 총회가결 이후 3일이내 지급한다.

:   2009년 기준으로 미사용되는 연월차(전체연월차수량-의무소진수량=고정적미사용연월차)는  수당지급일에 수당으로 지급한다.

   (수당지급일은 연월차의 수량구분에 차이가 있어 별도 조정해야 함.)

  3, 노사는 2009년에 한하여 복리후생비중 유류비 지급을 중단하기로 합의한다.

     설명

      :2009년 1월~2월 발생 유류비는 정상지급하며 2009년 3월1일~12월 31일까지 지급중단하고 2010년 1월1일부터는 정상지급한다.

      :2009년 1월 미지급된 귀성비,각종 복지비는 총회가결 이후 3일이내 지급한다.

     :복리후생비중 2009년도에 한해 유류비만 지급중단한 것임으로 이미 발생되었거나 앞으로 발생되는 복리 후생비는 정상지급하게 되는것 임.(예:학자금,의료비,근속포상,경조비 등)

     4, 노사는 2009년 3월1일부터 12월31일까지 기술사원 (전원/월) 150명의 휴직을 실시하기로 합의한다.

    단, 휴직시 처우에 대하여서는 노사가 별도로 협의하여 결정하기로 한다.

   설명

        :기술사원 전원대상(직책보유자 포함)으로 월 150명씩 무급순환 휴직을 시행한다.

     :조합원 개인별로 약2달간(상반기 1회, 하반기 1회)의 휴직이 발생하게 되며, 연월차휴가까지 포함하게되면 2009년도에 약 3개월정도의 휴직,휴가일수가 발생하게 됨.

    :무급휴직시 발생할 수 있는 생계지원,일정,계획,인원등을 포함한 처우와 관련해 별도로 협의해 실시

   5, 이상의 합의내용과 관련하여 노동조합은 조합원 개개인의 동의서를 징구하여 회사에 제출하기로 합의한다.

    6, 이 노사합의서에 대해 노사대표 및 사원(조합원,명예퇴직자 및 희망퇴직자 포함) 누구든지 햔후 일체의 민형사상의 이의제기와 소(訴)를 제기하지 아니한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969
 아파트아지매
 회사에 몇가지 부탁이 있습니다. 2009-06-10 1436
2968
 옛날이여
 회사에 노츠 ID하고 트위터 ID 달라고 하시죠... 2010-08-28 1177
2967
 그림자
 회사를 살립시다 2008-07-08 1531
2966
 ttttt
 회사는 현장의 분위기를 읽어라 2003-07-15 1801
2965
 운영자
 회사는 지회게시판에 장난치지 말길. 1 2007-09-07 1946
2964
 고통분담
 회사는 좀더 포괄적인 맘으로.., 2008-03-29 1421
2963
 얌전이
 회사는 월급제 즉각 도입하라 즉각 도입하라 2003-07-17 1742
2962
 knss
 회사는 살아야지....... 2006-11-17 1603
 먼저나간자
 회사는 무엇을 겁을 내는가 2009-02-18 1698
2960
 fhtepwkdldjsxm
 회사가 어찌 될런지... 2006-09-24 1579
2959
 조합원
 회사가 어찌 돌아갑니까? 2009-06-04 1149
2958
 10투쟁승리
 회사, 현대차 합의했다고 게시판 부착.... 얼굴... 2010-07-22 1651
2957
 윤선생
 회사(?)가잘되어야합니다. 2009-02-06 1225
2956
 교선부장
 회사 홍보물에 대한 지회 반박 공문 2013-09-27 2436
2955
 교선부장
 회사 최종제시안에 대한 지회입장. 2012-09-10 1057
2954
 MANSE
 회사 창립기념일에.... 4 2007-09-13 2092
2953
 개지랄
 회사 참 잘 돌아간다 2008-01-11 1920
2952
 심마니
 회사 지원금.....? 2009-06-06 1212
2951
 교선부장
 회사 제시안에 대한 회신 공문. 2012-03-26 1673
2950
 금잔디
 회사 임원진 에게 건의합니다 1 2005-06-06 1981
2949
 12시
 회사 인사정책에 대한 비판 1 2006-09-24 1618
2948
 철마산 2
   회사 분열공작에 놀아나지 맙시다. 2010-09-15 1321
2947
 교선부장
 회사 공문에 대한 회신 공문 2012-04-18 2304
2946
 일일삼공회
 황사가 난무하는 황당사건 2009-03-19 1226
2945
 교선부장
 활화산8-28 2014-07-15 622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