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표리부동한 S&T 자본


글쓴이: 먼저나간자

등록일: 2009-02-03 19:29
조회수: 1581 / 추천수: 4
 
나는 지난주에 사무직사원들의 일방적인 임금삭감( 과장 10%,차장 15%,부장20%) 및 10종류의 후생복리비의 폐기처분을하였다는 소식을 듣고 설마하였다..
그런데 KNN지방신문을 보고 1100명의 직원에 대한 인위적인 조정은 없다고
하였는데..이것은 06.09.13에 S&T 컨쇼시윰과 맺은 M&A협상의 기본원칙에
나와 있는 문구하고도 너무나 동일하다..
이제 지역의 뜻있는 국회의원 및 지자체의원,상공인에게 이들의 표리부동하고
더러운 행위를 고발하여야 합니다.
또한 이들의 메스컴 전략에 관련 언론사에게 따지고 불매운동을 하여야 한다..
확인도 안한 내용을 배설물 처럼 그냥 쏟아낸 그들의 자의반 타의반적인 공모을
고발하여야 합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180
 그림자
 과거를 청산하고 새롭게 시작하자 2007-12-25 1578
2179
 민주노총부산본부
 주간통신부산200호-부산시 선관위원장 고발 계획 2007-11-28 1578
2178
 노동자
 통상임금 범위 좁게 해석하더니 … 노동부 통상... 2014-04-23 1577
2177
 박덕조
 대우버스 지회장 보시기 바랍니다. 2010-08-27 1577
2176
 영웅본색
 글마가 믄~ 죄가있노 절마가 문제지 2007-02-04 1577
2175
 고통분담
 마음잡아 열심히 ..., 2007-07-05 1577
2174
 벌통
 인사 위원회 2013-06-06 1576
2173
 영웅본색
 통일지회펌글 2007-02-04 1576
2172
 배신감
 S&T의 숨겨놓은 비밀 회사???? 2007-07-15 1576
2171
 장투지원단뚝딱이
 장투 운남성보이차*노산녹차 2008-09-24 1575
2170
 장기근속
 참! 나쁜사람이네요. 2015-01-14 1574
2169
 조수원열사정신계승사업회
 ‘희망버스’ 시민들, 새벽 구사대 뚫고 한진중 ... 2011-06-12 1573
2168
 고통분담
 에어백 샤워장 설치에 관해서..., 2007-04-19 1573
2167
 최핑개
 싸워보지도 못한 임투 2012-09-27 1572
2166
 운영자
   [re] 철마 2011-02-19 1572
2165
 수호천사
 최평규를쫓아내자! 2010-04-25 1572
2164
 펀글
 펀글 2006-10-09 1572
2163
 조합원553
 너나 잘 하세요! 2010-04-01 1571
2162
 아파트주민
 S&T (Strange & Terrible) 땜에 생... 2010-02-15 1571
2161
 조합원
 S&T대우 경영진에게 1 2006-12-01 1570
2160
 엑스맨
   소문 냅시다! 2004-03-21 1570
2159
 사노 신 라면
     [re] 해도 너무한 노치 2013-06-22 1569
2158
 투쟁이다
 민수조합원도 동참하자 2008-08-07 1569
2157
 등불
 2차투쟁은파트장을 제명시키고 투쟁하자 6 2007-09-25 1567
2156
 민주노총부산본부
 주간통신부산189호-부산 경찰의 오버액션 2007-09-07 1567
      
[이전 10개]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12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