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우리모두 잠 못자는 이밤에..


글쓴이: 철마고을원

등록일: 2006-12-09 19:21
조회수: 1509 / 추천수: 7
 
철마고을에 사는 사람들 요즘 편히 잠드시는 분은 아마 없을것입니다. 기술직이든, 사무직이든
불없는 깜깜한 밤을 헤매고 있을겁니다.
무엇때문일까요?
부부도 결혼후 3개월이 위기라는데..
문화가 틀린 두 집단이 만나니 그런건가?
우리가 철마골에만 파묻혀 바깥세상을 너무 잊고 산건 아닌가?
지회장님
솔직히 우리 모두 불안한건 사실아닙니까?
금년 이제 몇일 남지 않았읍니다. 부족한게 많지만 금년은 그만 접고 내년을 기약해봄이 어떠하십니까? 만난지 채 3개월도 되지 않았는데 싸우기에는 우리가 상대를 너무 모르고 있는게 아닌지..
회사가 생각즉시 행동으로 서둔면은 보이지만 그 성과에 대해서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니까요.
사실 너무 불안합니다.
상대를 좀 파악후 다시 시작해도 늦지는 않을거 같습니다.
내년 임단협이 또 4개월후부터 시작되지 않읍니까?
높이 난 갈매기가 더 넓게 그리고 멀리 본다는 진리를 되세겨 봅시다.
제 생각이 불편하셨다면 용서하십시요.
그래도 우리는 한 식구 아닙니까? 기술직이든, 사무직이든..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075
 부지매
 경찰폭군에 저항한 부지매 동지들... 2006-03-12 1520
2074
 김태경
   [re] 질문드립니다...보령공장 2005-11-01 1520
2073
 ahxkfldlsr
 해도 너무한 노치 2013-06-20 1519
2072
 먼저나간자
 당연함과 억울함 2009-07-09 1519
2071
 칠성이
 긍정적인 마음이~~ 2009-02-10 1518
2070
 주주
 파업 19 2007-09-23 1518
2069
 기획부장
 우선협상대상자에 매각반대및 정밀실사저지투쟁전... 2004-10-19 1518
2068
 조합원553
 쯧쯧... 2010-03-28 1516
2067
 투쟁이다
 많으면 뭐하노? 2010-07-17 1515
2066
 부지매
 허남식의 무력 앞에 119에 실려간 부지매 동지... 2006-03-18 1515
2065
 찌지리
   추잡의 극치 S&T자본을 바꾸자 2009-01-24 1514
2064
 빠떼루
 이번 사건이 잘 마무리 되려면... 2007-07-22 1514
2063
 ehqor
 너무하네요. 2006-10-03 1513
2062
 등불
 총파업으로 돌파하자... 2007-06-21 1513
2061
 교선부장
 저녁 먹자던 아버지, 아무리 기다려도 오지 않더... 2012-04-05 1512
2060
 장투지원단뚝딱이
 통신사이동, 기변, 신규 / 무료폰, 스마트폰 /... 2010-06-30 1512
2059
 백의종군
 S&T 기업주궁금합니다. 4 2006-03-02 1512
2058
 동우비정규직분회
 <동우비정규>"하청업체 해고노조원, 사... 2009-07-15 1511
2057
 
   우신회.한울림.한마음 회원님들은 보세요... 1 2006-12-19 1511
2056
 뉴파트장
 라인이 끊기는 투쟁 3 2006-11-28 1511
2055
 킬리만자로의표범
 너무나 억울합니다(하청업체의비애) 2006-01-15 1511
2054
 고마하자
 인자 고마하자 2010-08-24 1510
2053
 투쟁이다
 대돌이 아저씨 정신차리소 2008-12-31 1510
2052
 eodnwjdalf
   [re] eodnwjdalf 보거라 2006-09-26 1510
2051
 실사구시
 S&T기전 노조폭력사태 관련, CCTV 영상화면 ... 2009-05-20 1509
      
[이전 10개]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