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먼 길을 가고 있다.


글쓴이: 통일중

등록일: 2006-12-04 10:39
조회수: 1493 / 추천수: 12
 
지회는 상대를 너무 쉽게 보고 달려 들었다.
회사 입장에서는 노조가 파업을 계속 해주고 대우차 Line 끊기면 구조조정 하면되고
동시에 사무직 현장 작업 훈련시켜 앞으로의 노조 파업에 확실히 현장 장악하여 숨도
못쉬게 하는 전략.  
한마디로 완패다.
분위기 좋다는 말도 이제 오래가지 않을것이다.
서서히 분열이 이루어지고 있고, 오늘의 쟁대위는 몇몇 사람의 주도로 이루어지고
있지 않은가.  소리없이 열기도 줄어들고 회사는 더욱 강하게 나오고...
우리와는 틀린 노사문화에 너무 쉽게 다루었다.
그만하자.   내년을 기약해야지..
오래가면 더욱 힘들어진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024
 등불
 불씨를 일어켜 봅시다 2007-07-01 1502
2023
 먼저나간자
 명심하셔요 2009-07-03 1501
2022
 
 얼마나 더 벌고 싶은가요? 10 2007-09-19 1501
2021
 새벽
 홈페이지 운영자 에게... 2006-03-07 1501
2020
 공공의적
 공공의적 2011-02-20 1500
2019
 허허
 허허 2010-01-06 1500
2018
 김태영
 [움직이는 그림] S&T 대우의 노조 탄압 3 2007-09-20 1500
2017
 민주노총부산본부
 주간통신부산 174호 - 부산지하철노조 파업 임... 2007-05-14 1500
2016
 허수아비
 마음까지 다타버린 허수아비 2010-09-02 1499
2015
 조합원
 먼저 보여주세요~! 2009-03-17 1499
2014
 극단새벽
 그때를 생각하면 눈물이 납니다... 변현주 1인극... 2009-02-04 1498
2013
 계륵
 양아치 같은짓 신물난다 2012-09-02 1497
2012
 조합원553
 지금으로부터 20년전의 기사입니다. 2010-08-20 1497
2011
 동우비정규직분회
 <동우비정규>삼성과 본사 투쟁에 연대... 2009-07-21 1497
2010
 먼저나간자
 퇴직 강요 다단계 주의보 경보 2009-05-08 1497
2009
 부지매
 (옮김)'서러워서 설' 2006-01-27 1496
2008
 기획부장
 일방매각하지않는다...상세실사허용(10/10부터) 2005-10-06 1496
2007
 투쟁이다
 새벽 2009-01-24 1495
2006
 동우비정규직분회
 <동우비정규>10.30 삼성규탄 촛불문... 2009-10-28 1494
2005
 반딧불이
 위기를 기회로....... 2009-01-09 1494
2004
 나야
 2MB찍으신 분들 2008-04-03 1494
2003
 민주노총부산본부
 주간통신부산183호-노동해방의 불꽃으로 / 교섭... 2007-07-18 1494
2002
 정승호
 [후보 정승호] 익숙한 것들과의 결별 2010-01-12 1493
2001
 이번만
   원치않은 이런 무급,유급 처음이자 마지막이길,,... 2008-02-08 1493
2000
 추석인데
 손석희의 시선집중___밑에서 퍼서 추가 1 2007-09-20 1493
      
[이전 10개]   1  ..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