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re] 신종플루근태인정요구해야


글쓴이: 신종플루

등록일: 2009-11-10 19:55
조회수: 1491
 
>
>안전부장입니다. 현재 신종플루에 대하여 회사와 논의중이오니 기다려 주십시요.
>

예 지회 간부님들 수고가 많습니다.
우리부서에도 벌써부터 신종플루 확진으로 년,월차 휴가를 내고
어떤 파트는 파트 전체가 고열감기 등으로 현장이 뒤숭숭합니다.

지회에서는 이미 신종플루 확진 으로 이미 년월차 사용한 조합원에게도
소급적용 가능토록 요구해 주세요.

근데 지회가 회사에 무슨 요구를 하던 협의를 하던
어떠한 내용을 어떻게 진행하는지 등의 과정을 현장 조합원과 함께
공론화하여 공유하는것이 옳지 않는가요?

공론화하며 협상을 진행하여야
사측이 현장의 동향을 예의주시하며 부담감을 가지고
협상에 나설것이고
공론화되지 않은 가운데 진행하면
전체조합원들의 이해를 구하기 보다는
협상자리에 마주앉은 소수 간부들만
이해시키면 된다며 요구안 수용에 소극적이 되지않나요?


이러한 방식으로 협상을 진행하다
결과가 없으면 협의또는 교섭이 없었던 것처럼
유야 무야 되는 그러한 방식은
제고해야 하지않을까요?
  


참고사항 : 한국델파이 홍보물입니다.

국가전염병 위기단계 “심각” 신종인플루엔자 유행사측은 신종인플루엔자  
확진 환자의 치료기간을 유급휴가로 인정하라! 

전 세계가 신종인플루엔자(이하 신종플루)로 떠들썩하다. 이번 주 들어 신종플루 감염자는 하루 9,000명을 넘어섰다. 정부 역시 국가전염병 위기단계를 경계에서 심각(최고단계)으로 상향조정했다. 이는 일반국민들 사이의 대유행을 의미하고, 즉각적 대응태세를 요구하고 있다. 실제 주변을 둘러보면 가족, 친구, 지인들 중에 신종플루 감염자를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이처럼 신종플루는 모든 국민들에게 피해갈수 없는 문제로 다가와 있다. 그렇다면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우리 조합원들은 과연 안전한가?  
󰁮한국델파이 사원 11명 확진환자(11월10일 기준, 조합원 2명)
금속노조 사업장 곳곳에서도 신종플루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한국델파이만 하더라도 오늘(10일) 기준으로 조합원을 포함해 11명의 확진환자가 발생하였으며, 가족까지 포함하면 44명의 확진환자가 발생된 상태이다.
제조업 특성상 한 곳에서 집단적 작업을 하는 노동현장은 전염병의 위험에 그대로 노출되어 있다. 국민의 절대다수를 차지하는 노동자의 감염은 곧 국민 전체의 감염으로 연결될 수 있다. 하지만 정부나 회사의 신종플루  대책, 예방지침에는 노동자와 노동현장에 대한 실질적인대책은 전혀 없는 실정이다.  

󰁮정부가 검사나 치료비용 전적으로 국민에게 부담시켜
정부가 발표한 신종플루 대책은 한마디로 ‘국민이 알아서 예방하고 치료하라’는 것이다. 정부는 내년 2월까지 순차적으로 1,716만명(35%)에 대해 예방접종을 한다고 한다. 즉, 1716만명의 접종은 정부가 지원하고 나머지 3000만명은 민간에 맡기겠다는 것이다.
예방접종 비용이 3만원이라고 할 때 전 국민 예방접종에 따른 비용 9천억원을 고스란히 국민에게 전가하는 것이다. 현재 신종플루 확진 검사비는 13만원 가량이다. 이중 50%는 의료보험으로 혜택을 받는다고 해도 결코 적지 않은 돈이다. 또한 혹여 입원을 하게 될 경우 치료비용은 더욱 커질 수밖에 없으며 중환자실이나 입원비 등의 경감대책은 전혀 없다. 결국 예방접종, 검사, 치료비용까지 모든 비용이 국민에게 전가되고 있는 것이다.  

󰁮개인에게 책임 전가할 경우 신종플루 은폐할 수도 있다.
현재 대구지부내 한국델파이와 몇몇 회사는 신종플루에 걸린 노동자에게 월차를 사용하여 치료를 하게하고 있다. 만약 이렇게 된다면 상황은 매우 심각하게 급변할 수 있다. 왜냐하면 개인에게 책임을 전가할 경우 이를 은폐할 수 있어 그 위험성은 더 높은 상황이기 때문이다.  
대구지부내 상신브레이크, 한국게이츠, 삼우정밀, 동원금속 등이 의심환자나 확진환자에 대해 유급휴가 및 유급휴직으로 처리하고 있다. 그리고 만도나 현대자동차, 르노 삼성 등도 확진 환자에 대해 특별휴가나 유급휴가를 적용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처럼 노동자들의 근태에 대한 구체적이고 실질적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모든 노동 현장에 ‘공무원 관리지침’ 적용돼야
이명박 정부조차도 공무원들에 대해 의심 증상, 감염, 가족감염 등에 대해서는 유급병가를 보장한다는 ‘공무원 관리지침’을 내려 보냈다.
공장노동자도, 비정규직 노동자도 모두 똑같은 국민이다. 이러한 공무원 관리지침은 모든 노동자에게 차별 없이 적용되어야 한다. 이와 함께 관계당국은 신종플루로 인한 부당노동행위, 노동권 침해는 철저히 관리감독 해야 할 것이다. 또한 사업주는 현장 내 신종플루 대응체계를 마련하고 감염 노동자가 있을 경우 신속히 검진할 수 있도록 보장해야 한다. 또한 검사, 치료에 따른 비용을 유급으로 충분히 보장해야 할 것이다.

󰁮사측은 의심 및 확진환자에 대해 유급휴가를 적용해야…
이에 따라 지회는 신종플루 의심환자나 확진환자의 검사나 치료에 필요한 시간을 연월차를 강제 사용하게 하는 것은 문제가 있음을 지적하고 유급휴가로 근태를 처리하여 한국델파이에 근무하는 협력업체 노동자를 포함한 전체 노동자가  마음 놓고  검사나 치료를 받을 있도록 요구하고 있으며, 실무협의 중에 있다. 사측의 빠른 결단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025
 
 얼마나 더 벌고 싶은가요? 10 2007-09-19 1502
2024
 부지매
 천막농성 100일차 맞아 대규모 집회 개최 2006-03-08 1502
2023
 먼저나간자
 명심하셔요 2009-07-03 1501
2022
 새벽
 홈페이지 운영자 에게... 2006-03-07 1501
2021
 공공의적
 공공의적 2011-02-20 1500
2020
 허수아비
 마음까지 다타버린 허수아비 2010-09-02 1500
2019
 허허
 허허 2010-01-06 1500
2018
 김태영
 [움직이는 그림] S&T 대우의 노조 탄압 3 2007-09-20 1500
2017
 민주노총부산본부
 주간통신부산 174호 - 부산지하철노조 파업 임... 2007-05-14 1500
2016
 조합원
 먼저 보여주세요~! 2009-03-17 1499
2015
 강수지
   [re] 세상에서 가장 비참한 사람은 2010-03-31 1498
2014
 극단새벽
 그때를 생각하면 눈물이 납니다... 변현주 1인극... 2009-02-04 1498
2013
 계륵
 양아치 같은짓 신물난다 2012-09-02 1497
2012
 조합원553
 지금으로부터 20년전의 기사입니다. 2010-08-20 1497
2011
 동우비정규직분회
 <동우비정규>삼성과 본사 투쟁에 연대... 2009-07-21 1497
2010
 먼저나간자
 퇴직 강요 다단계 주의보 경보 2009-05-08 1497
2009
 부지매
 (옮김)'서러워서 설' 2006-01-27 1496
2008
 기획부장
 일방매각하지않는다...상세실사허용(10/10부터) 2005-10-06 1496
2007
 투쟁이다
 새벽 2009-01-24 1495
2006
 통일중
 먼 길을 가고 있다. 1 2006-12-04 1495
2005
 부지매
 노숙농성 일기 사흘째 2006-04-01 1495
2004
 동우비정규직분회
 <동우비정규>10.30 삼성규탄 촛불문... 2009-10-28 1494
2003
 반딧불이
 위기를 기회로....... 2009-01-09 1494
2002
 나야
 2MB찍으신 분들 2008-04-03 1494
2001
 부산본부
 전국농협노조 부산본부 투쟁속보 31호 2007-12-03 1494
      
[이전 10개]   1  ..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