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마무리좀 합시다.


글쓴이: 한방

등록일: 2010-04-29 20:45
조회수: 1199
 
14대 집행부가  출범한지 7개월이 지나고있다.
사측의 탄압도 있었겠지만 초임간부에게 거는 기대도 컷던 것도 사실이다.
그런데 실망으로 바뀌는데는 그리 많은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회사는 온갖 것으로 탄압을 자행하는데 지회 간부라는 사람들은 회사 임원실에 상주하다 시피하고, 투쟁을 회피 하지않는 다고 하면서 그럴 시간이 있으면 현장 순회를 하든가하지 걱정 됩니다. 전임 간부라는 사람들은 지회 사무실보다 밖에서 보는 시간이 더많고, 이러니 회사에서 전임을 인정하니 마니 하는게 아닌지, 지회장님 2010년 투쟁승리도 좋지만 내부 단속부터 하심이 어떨런지 ......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919
 항전
 naver에 회사 철이가 만든 블로그 구경가자 1 2007-09-27 1905
2918
 핫도그
 S&T의 숨겨놓은 비밀회사? 2 2007-07-14 1969
2917
 함께살자
 어처구니가.... 2013-09-14 922
2916
 함께 가자
 우리는 함께 가고 싶습니다 2012-03-18 1012
2915
 한심이
   [re] 인재난 2008-01-25 1579
2914
 한숨
 신속함 2004-04-06 1653
2913
 한부랄
 가입인사 2008-01-31 1448
 한방
 마무리좀 합시다. 2010-04-29 1199
2911
 한방
 사채업자는 가라 2010-05-04 1047
2910
 한방
 사회적 책무 2010-05-04 1085
2909
 한민우
 기분좋은 목요일입니다.오늘도 좋은하루 보내세요... 2007-06-14 1281
2908
 한마디만
 파트장 만세! 만세! 만만세! 2008-11-04 1497
2907
 한노보연
 [성명서]노동부 산재보험개혁방향에 대한 입장 2006-02-15 1223
2906
 한국노동이론정책연구
 토요일은 동지와 함께, 일요일은 가족과 함께...... 2004-06-12 1847
2905
 한가지
 책임지는 경영 2012-03-11 935
2904
 한가지
 하나되어 2012-03-08 1403
2903
 한가지
 집행부는 잘생각하소 2012-03-04 966
2902
 
 낙산사 노비 걸승의 이야기 2006-11-11 1382
2901
 
   [re] 똘마니? 2006-05-01 1495
2900
 하하
 집부에 묻습니다. 2006-12-20 1597
2899
 하얀나비
   [re] 해안누리 2015-08-24 767
2898
 필승
 강제발령 철회하라! 2012-12-30 963
2897
 피파
 다함께투쟁합시다 2006-06-10 1280
2896
 프로쟁이
 본관앞에서.. 2010-07-04 1140
2895
 포트리스
   [re] 산별.기분좋으신가요? 2003-06-30 1905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