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법원, 김무성 전 대표 '노조 혐오발언' 공개사과 결정


글쓴이: 교선부장

등록일: 2016-08-23 14:51
조회수: 475
 

 ['강성노조 때문에 회사 망해' 막말 주워 담는데 걸린 1년] 법원, 김무성 전 대표 '노조 혐오발언' 공개사과 결정

 

"합의된 일시, 공개된 장소에서 콜트악기 노동자들에게 사과하라"

 

콜트악기 정리해고 노동자들을 향해 “강성노조 때문에 회사가 망가졌다”며 막말을 일삼은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에 대해 법원이 “공개된 장소에서 유감(사과)을 표명하라”고 결정했다.

서울남부지법 3조정센터(상임조정위원 최재석)는 "김 전 대표가 합의된 일시, 공개된 장소에서 금속노조 콜트악기지회에 유감(사과)을 표명하기로 한다는 강제조정 결정을 지난달 내렸다"고 16일 밝혔다. 강제조정은 법원이 조정에 나섰지만 당사자들이 합의에 이르지 못했을 때 법원이 직권으로 내리는 결정이다.

당사자들이 결정문을 송달받고 2주 안에 이의를 제기하지 않으면 확정판결과 동일한 효력이 발생한다. 양측은 이의를 제기하지 않았다. 김 전 대표측은 이달 말 국회 정론관에서 사과 기자회견을 열겠다고 밝힌 상태다.

민주노총은 이날 성명을 내고 “대권주자이자 집권여당의 대표였던 자가 함부로 내뱉은 말을 주워 담는데 1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며 “뻔뻔하고 몰염치하다”고 비판했다.

실제 김 전 대표가 쏟아낸 노조 혐오발언은 ‘역대급’이라는 표현이 무색할 정도로 노골적이다. 그는 지난해 9월3일 당 최고위원회의 등 공식석상에서 “미국 CNN 방송에 연일 매 시간 (한국의 노조가) 쇠파이프로 경찰을 두드려 패는 장면이 보도된다”거나 “민생회복에 온 힘을 모아야 할 때 벌이는 파업은 매국적 행위”라며 노조에 대한 적대적 시각을 드러냈다. 또 “(노조의) 불법 무단행위 때문에 우리나라가 (국민소득) 2만불대에서 지금 10년을 고생하고 있다”며 근거 없는 주장을 펼쳤다.

민주노총은 “김 전 대표는 국회 앞마당에 거적을 깔고 엎드려 처벌을 기다리는 심정으로 석고대죄를 하라”며 “민생행보 한답시고 빨래판을 깔고 앉아 손빨래하는 쇼를 연출할 정도의 뻔뻔함이라면 거적을 깔 용기도 있으리라 본다”고 비꼬았다.



< 저작권자 © 매일노동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919
 교선부장
 노동계 손 들어준 인권위, 때 늦은 판단에 파급... 2016-08-29 389
2918
 교선부장
 현대차 노사 임금피크제·임금인상 '원점 재교섭'... 2016-08-29 451
 교선부장
 법원, 김무성 전 대표 '노조 혐오발언' 공개사... 2016-08-23 475
2916
 노동자연대
 2016 민주노총 정책대의원대회 쟁점 & 노동운... 2016-08-19 551
2915
 교선부장
 <활화산19-20호> 소총 생산업체 신... 2016-08-18 526
2914
 교선부장
 금속노조 탄압용 대체근로 강행 중 노동자 사망 2016-08-10 597
2913
 노동자연대
 [8월 5일 갑을오토텍 연대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6-08-06 873
2912
 노동자연대
 [8월 3일 갑을오토텍 현장 투쟁 소식] “우리... 2016-08-04 608
2911
 노동자 연대
 갑을오토텍 투쟁에 연대를 - 현지 투쟁소식 2016-07-31 546
2910
 교선부장
 <활화산 9-19호> 휴가전 단체교섭 ... 2016-07-28 453
2909
 교선부장
 갑을오토텍 노조파괴 사장 법정구속 2016-07-28 629
2908
 교선부장
 S&T 중공업 소식지> 회사는 성과연봉제, ... 2016-07-25 677
2907
 노동자연대
 [맑시즘2016] 이제 곧 개막! 지금 참가신청... 2016-07-14 346
2906
 노동자연대
 맑시즘 2016에 초대합니다. - 16년째 열리... 2016-06-29 600
2905
 노동자연대
 새로 나온 소책자 - 임금, 임금 격차, 연대 2016-06-22 586
2904
 교선부장
 <활화산 9-16호> 다시 시작된 사무관리직 직... 2016-06-21 783
2903
 교선부장
 사상최악 부진 조선업계, 경영진 보수는 여전히 ... 2016-05-23 590
2902
 교선부장
 모두가 김앤장의 고객들 2016-05-23 529
2901
 교선부장
 늙으면 지혜로워 진다는 건 거짓말입니다. 2016-05-23 549
2900
 교선부장
 유성기업 노동자들과 5.18 2016-05-23 488
2899
 교선부장
 도마위에 오른 김앤장의 부적절 변론 시리즈 2016-05-16 501
2898
 교선부장
 대한민국 1등. 김앤장의 선택 2016-05-16 481
2897
 교선부장
 임금인상 자제? 회장님 연봉부터 깎는 게 맞지 ... 2016-05-03 729
2896
 교선부장
 심상정 “연봉 1억2천만원 받는 장관···양심... 2016-05-03 646
2895
 교선부장
 부자들 투표율 100%..'흙수저'는 투표 안한다... 2016-04-11 644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