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활화산 9-7호 뒷면>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런 인간들에게 지배 당하는 것이다.


글쓴이: 교선부장

등록일: 2016-03-07 14:45
조회수: 746
 

 금속노조, 임시대의원대회에서 임금인상 요구안 확정

노동개악 저지 등 5대 투쟁과제 결정…기본급 152,050원 인상 요구

1월1일부터 12월31일로 회계년도 규약 변경. 10기 임기 2017년 10월-2019년 12월


노조는 3일 41차 임시대의원대회를 열고 2016년 투쟁 방침의 건, 규약 개정(안) 승인 건, 쟁의적립금 사용 승인 건 등을 통과시키고 중앙교섭 요구안과 임금 요구안을 확정했다.

 

노조는 ‘2016년 투쟁방침안 승인 건에서 ▲사회적 의제 쟁점화를 통해 노동개악 저지 및 세상을 바꾸는 투쟁 전개 ▲현대기아차 그룹사 공동투쟁을 통한 산별투쟁 강화 ▲현장투쟁 강화를 통한 구조조정·단협개악 저지 및 민주노조 사수 ▲업종별 대정부 요구 쟁점화로 제조노동자 공동투쟁을 강화 등 투쟁기조를 제출했다.

 

노조는 이 같은 기조를 바탕으로 ▲노동개악 저지 ▲구조조정 저지 및 총고용 보장 ▲노동시간 단축 및 청년일자리 창출 ▲산업정책 개입력 제고 ▲임금체계 개악·이중임금제 저지 및 생활임금 확보 등 5대 투쟁과제를 제시했다.

 

노조는 중앙교섭에서 ▲노동시간 단축 ▲기업의 사회적 책임 요구 ▲금속산업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고용 안정 ▲비정규직 정규직화와 처우개선을 요구하기로 했다.

노조는 지부집단교섭 요구안으로 임금요구안 기본급 152,050원(정기, 호봉승급분 제외) 정액 인상을 제시하고 ▲취업규칙 및 제규정 개정 정찰 기존 단협 준수 요구 ▲임금체계 개편 및 임금저하 금지 ▲지부간부 교육시간 확대 요구 등을 권고안으로 냈다. 사업장 교섭 별도 요구안으로 개인정보 보호 관련 요구안을 제시했다.

 

노조는 조합 규약 개정안건에서 노조 회계년도 변경을 논의했다. 이날 노조는 10월 1일부터 다음해 9월 30일 까지인 조합의 회계년도를 매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로 변경하는 규약 개정안을 제출, 통과시켰다. 했다. 아울러 규약 부칙 15조를 신설해 조합 10기 임원 임기를 2017년 10월부터 2019년 12월까지로 한다고 결정했다.

 

 

노조 대의원들은 조합이 제시한 결의문도 채택했다. 대의원들은 결의문을 낭독하며 재벌개혁투쟁과 대정부 투쟁을 강화해 노동개악을 저지하고 재벌중심 한국 자본주의의 근본적인 변화를 이끌어내겠다고 다짐했다.


국민의 삶을 바꾸는 정치!

행복한 대한민국 정의로운 복지국가!

일하는 사람들이 행복한 나라! 를 만들기 위한

 

노동의 희망 시민의 꿈

정의당 세액공제 사업 안내.

 

지회에서는 20대 총선을 앞두고 노동자를 대변할 수 있는 정당의 발전을 위해 정치 후원금 세액공제 사업을 실시하고자 합니다. 정치기부금 10만원까지는 전액 세액공제가 가능하며, 세액공제 사업은 희망하시는 동지들에 한 해 진행됩니다.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하는 것이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우리 스스로 정치를 외면한다면 세상은 바뀌지 않습니다. 권리위에 잠자는 사람은 보호받지 못합니다. 투표를 하지 않는 계층은 결코 보호받지 못합니다.

 

국민의 삶을 바꾸는 정치를 위한 정의당 세액공제 사업에 함께 해 주시고 이번 20대 총선에서는 반드시 투표합시다.

투표! 세상을 바꾸는 힘입니다.(담당:정운영 조직부장. 2170)


조합원 및 가족과 함께하는 3차 산행

언제 : 2016년 3월 19일(토) 10:00 ~

어디로 : 회동 수원지 둘레길 및 윤산

모이는 곳 : 동래 칸트리 입구.

 

 

조합원 및 가족과 함께 하는 3차 산행이 3월 19일(토)에 진행될 예정입니다. 3차 산행은 남산동 동래칸트리 입구 집결 -> 선동마을 -> 오륜동 -> 오륜대 전망대 -> 오륜본동 -> 윤산 -> 부곡동 롯데마트 방향으로 내려와 마무리 할 예정입니다. 조합원동지들의 많은 참가를 바라며, 점심 도시락과 함께 간단한 먹거리를 준비해 오시기 바랍니다. 산행을 마친 후 부곡동 롯데마트 근처에서 뒤풀이를 진행 할 예정입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891
 교선부장
 가난한 사람이 왜 '보수 정당'을 찍을까? 2016-04-04 610
2890
 교선부장
 “투표하면 수당 드립니다” 2016-04-01 738
2889
 교선부장
 <활화산 9-9호> 현장 정상화를 위한 경영진의... 2016-03-23 558
2888
 교선부장
 유성기업 노조파괴, 또 한 노동자 죽음 불러 2016-03-17 382
2887
 교선부장
 한국 소득상위 10%가 전체소득의 45% 차지…아... 2016-03-17 373
2886
 교선부장
 <활화산 9-8호> 인턴사원 및 연봉제 기술사원... 2016-03-16 630
2885
 교선부장
 [풍산 - 속보 ] 흰머리노동자가 무슨죄를 지었... 2016-03-16 321
2884
 교선부장
 부산양산지부 말레베어현장위원회 첫 단체협약 쟁... 2016-03-16 390
2883
 교선부장
 대통령이 꼽은 ‘독일 파견법’ 정작 독일선 저... 2016-03-14 489
 교선부장
 <활화산 9-7호 뒷면>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 2016-03-07 746
2881
 교선부장
 <활화산 9-7호> 2016년 단체협약 요구안 확... 2016-03-07 445
2880
 교선부장
 한국 시간당 임금, 독일의 절반도 안돼 2016-02-25 419
2879
 교선부장
 '열정페이' 없앤다…인턴 임금 제대로 안주면 강... 2016-02-02 776
2878
 교선부장
 <활화산 9-4호 2> 2016년 새로운 노사관계... 2016-02-01 494
2877
 교선부장
 <활화산 9-4호1> 조합원 동지여러분! 마음고... 2016-02-01 448
2876
 교선부장
  정부 일반해고·취업규칙 지침, 사회적·법률적... 2016-01-25 452
2875
 교선부장
 “근로기준법 무시한 노동부 2대 지침 무효” 2016-01-25 552
2874
 교선부장
 "임금피크제가 임금삭감 수단으로 둔갑" 2016-01-21 664
2873
 우라질세상
 내속에 악마..1 2016-01-18 1074
2872
 교선부장
 <활화산 9-3호> 연봉제 전환 거부하고 민주노... 2016-01-18 672
2871
 운영자
 조합원과 함께 하는 갈맷길 걷기 참가신청바랍니... 2016-01-06 592
2870
 교선부장
 한미약품 임성기 회장, 全임직원에 1100억대 주... 2016-01-05 479
2869
 교선부장
 <금속노조통신 9-21호> 쌍용차지부 ... 2016-01-04 365
2868
 교선부장
 <활화산 9-2호> 회사의 노동조합 무력화 정... 2016-01-04 537
2867
 미래전사
 토사구팽? 2015-12-31 731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