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한국 시간당 임금, 독일의 절반도 안돼


글쓴이: 교선부장

등록일: 2016-02-25 10:22
조회수: 462
 

한국 시간당 임금, 독일의 절반도 안돼

 

 

한국, OECD 33개 회원국 중 22위
임금 불평등은 4번째로 심각

 

우리나라는 절대적인 임금 수준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3개 회원국의 중하위권이지만, 작업장 내 임금 배분의 불평등 수준은 회원국 중 네번째로 높았다.

 

 

23일 오이시디가 최근 펴낸 ‘당신의 일자리는 얼마나 좋은가’란 제목의 보고서를 보면, 2013년 현재 우리나라의 시간당 임금 소득(구매력 평가 기준)은 14.6달러로 회원국 중 22위에 머물렀다. 시간당 임금 소득이 가장 높은 나라는 룩셈부르크(35.7달러)였다. 같은 시간을 일해도 룩셈부르크 노동자가 한국 노동자보다 두 배 이상 보수를 더 받고 있다는 뜻이다.

 

상위권은 룩셈부르크를 비롯해 네덜란드(35.0달러·2위)와 스위스(33.5달러·3위), 노르웨이(31.9달러·4위), 덴마크(31.6달러·5위), 독일(31.2달러·6위) 등 임금 불평등 수준이 낮고 복지제도가 발달된 유럽 국가들이 차지했다. 미국(11위)도 26.4달러로 비교적 높은 순위였고, 일본(20위)은 19.6달러로 우리나라와 비슷한 수준이었다.

 

 

오이시디는 이번 보고서에서 절대적인 임금 수준과 더불어 작업장 내 소득 불평등 정도를 반영해 ‘임금의 질’을 추정한 결과도 내놨다. 같은 임금을 받더라도 작업장 내 임금 불평등이 크다면 임금의 질이 상대적으로 나쁘다는 가정 속에서 이런 추정을 한 것이다.

 

 

오이시디는 자체 개발한 지수로 작업장 내 임금 불평등 수준을 제시했는데, 그 결과 우리나라(0.32)는 이스라엘(0.41)과 미국(0.35), 터키(0.34)에 이어 네번째로 높았다. 이를 반영한 ‘임금의 질’ 기준으로 우리나라는 절대 임금 순위에서 한 단계 미끄러진 23위로 나타났다.

 

 

한편 오이시디는 2008년 금융위기 이후 회원국 대부분에서 임금의 질과 일자리의 안정성 등 일자리의 질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평가했다. 오이시디는 “금융위기와 고용시장 간의 상관관계를 볼 때 지금까지는 일자리 규모의 축소만 주목했으나, 이번 연구에서 일자리의 질도 악화된 사실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893
 교선부장
 [현장&이슈] 청년, 선거참여 없이 일자리 없다 2016-04-07 506
2892
 교선부장
 가난한 사람이 왜 '보수 정당'을 찍을까? 2016-04-04 653
2891
 교선부장
 “투표하면 수당 드립니다” 2016-04-01 784
2890
 교선부장
 <활화산 9-9호> 현장 정상화를 위한 경영진의... 2016-03-23 585
2889
 교선부장
 유성기업 노조파괴, 또 한 노동자 죽음 불러 2016-03-17 413
2888
 교선부장
 한국 소득상위 10%가 전체소득의 45% 차지…아... 2016-03-17 454
2887
 교선부장
 <활화산 9-8호> 인턴사원 및 연봉제 기술사원... 2016-03-16 667
2886
 교선부장
 [풍산 - 속보 ] 흰머리노동자가 무슨죄를 지었... 2016-03-16 355
2885
 교선부장
 부산양산지부 말레베어현장위원회 첫 단체협약 쟁... 2016-03-16 417
2884
 교선부장
 대통령이 꼽은 ‘독일 파견법’ 정작 독일선 저... 2016-03-14 532
2883
 교선부장
 <활화산 9-7호 뒷면>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 2016-03-07 816
2882
 교선부장
 <활화산 9-7호> 2016년 단체협약 요구안 확... 2016-03-07 479
 교선부장
 한국 시간당 임금, 독일의 절반도 안돼 2016-02-25 462
2880
 교선부장
 '열정페이' 없앤다…인턴 임금 제대로 안주면 강... 2016-02-02 813
2879
 교선부장
 <활화산 9-4호 2> 2016년 새로운 노사관계... 2016-02-01 525
2878
 교선부장
 <활화산 9-4호1> 조합원 동지여러분! 마음고... 2016-02-01 488
2877
 교선부장
  정부 일반해고·취업규칙 지침, 사회적·법률적... 2016-01-25 495
2876
 교선부장
 “근로기준법 무시한 노동부 2대 지침 무효” 2016-01-25 592
2875
 교선부장
 "임금피크제가 임금삭감 수단으로 둔갑" 2016-01-21 705
2874
 우라질세상
 내속에 악마..1 2016-01-18 1123
2873
 교선부장
 <활화산 9-3호> 연봉제 전환 거부하고 민주노... 2016-01-18 719
2872
 운영자
 조합원과 함께 하는 갈맷길 걷기 참가신청바랍니... 2016-01-06 622
2871
 교선부장
 한미약품 임성기 회장, 全임직원에 1100억대 주... 2016-01-05 519
2870
 교선부장
 <금속노조통신 9-21호> 쌍용차지부 ... 2016-01-04 408
2869
 교선부장
 <활화산 9-2호> 회사의 노동조합 무력화 정... 2016-01-04 595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