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대우 노동조합 ::
자유게시판 서브타이틀

제목: 9월10일 농민대회 성사! 식량주권 사수하자~


글쓴이: 땅의사람들

등록일: 2004-09-03 00:45
조회수: 1321 / 추천수: 24
 



        
                
        
            
        
            
        
        

                        

            
                
                    
                    
                
                
                    
                
                
                    
                
            

                        


                                        

                        


                                        

                        


                    

                    

                  

                  
공무원노조 김영길 위원장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 국가의 본분입니다. 쌀을 지키는 것은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가장 기본적인 일입니다. 국가의 기본임무를 방기한 채  농민들의 의사를 무시하고 국민들의 뜻을 외면한 WTO 쌀수입개방을 우리 공무원들은 절대 반대합니다.
                  

                  
민주노총 이수호 위원장

                  
쌀은 민족의 생명인데, 쌀을 제외하면 식량자급율 5%도 안됩니다. 먹는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면 나라의 자주성을 지킬 수 없습니다. 또 쌀개방문제는 균형적인 농업경제의 발전의 시초가 되어 통일문제와 직결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현실은 전민족적 문제, 민족경제에 대해 눈을 돌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쌀은 우리 모두의 문제이기 때문에 노동자들도 WTO 쌀개방을 저지시키고 식량주권을 지켜내는데 총력을 다하겠습니다.

                  

                  
전교조 원영만 위원장

                  
교육은 우리의 미래를 책임지는 일이고, 쌀은 우리의 식량을 책임지고 안보를 담당하는 중요한 일입니다. 이러한 쌀을 개방하여 농업농촌을 파괴하여 국민의 식탁을 불안하게 만드는 것은 국민의 생명을 팔아먹는 일입니다. 우리 아이들에게 학교급식을 우리 농산물로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우리 교직원들도 힘차게 투쟁하겠습니다.
                  

                  
민주노동당 김혜경 대표

                  
도시가 꽃이라면 농촌은 뿌리입니다. 뿌리를 튼튼히 하는 기본은 바로 농민들이 농사를 잘 짓도록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현실은 농민들이 농토에서 곡식을 가꾸는 데 힘을 쏟게 만들지 못하고 있습니다. 농민들은 우리 국민들의 식량을 생산하고 국토와 환경을 보전하는 일선에 있습니다. 민주노동당은 우리 농민들의 WTO 쌀개방 반대투쟁을 적극 연대하여 식량주권 사수와 식량자급율 목표치 법제화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함께 하겠습니다.

                  

                  
궤도연대 김영훈 공동대표

                  
쌀개방 저지투쟁은 세계화 공세에 맞서는 일입니다. 노동시장 유연화, 금융시장 민영화 등 노동자 생존권도 결국 신자유주의 세계화에 맞선 공동의 투쟁대상을 두고 있습니다. 결코 쉬운 투쟁이 아닙니다. 어느 한 계급계층만의 힘으로는 안 되고, 전 민중의 투쟁과 힘으로 투쟁해야 합니다. 농민들이 선봉에 서서 본격적인 투쟁하고 전개하고 있는 만큼, 아래로부터 노농연대의 질적 관계를 강화하는 계기로 삼고 우리 철도노조와 지하철노조도 힘차게 투쟁에 동참하겠습니다.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2869
 기름쟁이
 김용구사장님 보십시요 2004-07-29 1918
2868
 동무
   우째 이런일이,,,? 2004-08-06 1799
2867
 기획부장
 하계휴가인사 2004-07-30 2994
2866
 동지
 새로운 출발 2004-08-08 1441
2865
 운영자
 임시총회소집공고 2004-08-09 1565
2864
 기획부장
 지부집단,지회보충교섭 잠정합의안 찬반투표 2004-08-12 1485
2863
 천왕성
 고려사 왜곡한 중국과 일본에 대재앙이... 2004-09-01 1455
 땅의사람들
 9월10일 농민대회 성사! 식량주권 사수하자~ 2004-09-03 1321
2861
 ㅇ같네
 월급명세서 2004-09-07 2019
2860
 바꿔
   마져 2004-09-13 1381
2859
 답답해
 그런데 왜 아까전에 올린글 지운겁니까? 1 2004-09-07 1658
2858
 햇님
 직조장 근무시간 변경 2004-09-10 1977
2857
 철마산
 사랑하는 선,후배님들(직조장과 관련하여) 2004-09-14 1807
2856
 기획부장
 매각,우선매각협상대상자선정, 채권단의 신중한 ... 2004-09-17 1723
2855
 기획부장
 대우정밀매각 우선협상대상자에게 보내는 공개질의... 1 2004-10-06 1874
2854
 기획부장
 우선협상대장자 방문결과 2004-10-08 1438
2853
 기획부장
 매각관련 공개질의서 답변사항 2004-10-15 1352
2852
 기획부장
 우선협상대상자에 매각반대및 정밀실사저지투쟁전... 2004-10-19 1350
2851
 기획부장
 파견법개악저지!비정규직철폐!공무원노동3권보장 ... 2004-10-19 1458
2850
 기획부장
 효성,KTB네크워크에 대우정밀매각반대(활화산) 2004-10-22 2103
2849
 기획부장
 매각정밀실사저지투쟁전개(10/25,월,아침부터) 2004-10-23 1469
2848
 기획부장
 매각반대 전종업원 서명운동전개키로 2004-10-23 1360
2847
 기획부장
 매각정밀실사저지(효성-041025,월) 2004-10-25 3039
2846
 돌고래
 공회의 기준이 뭔지??? 2004-10-26 1699
2845
 금정산
 맞는것같군요 2004-10-26 1796
      
 1   2   3   4   5   6   7   8   9   10  .. 12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DQ